조슈 브롤린

Josh Brolin 

35,104,293관객 동원
 1968-02-12출생ㅣ미국ㅣ구니스(1985)
<맨 인 블랙3><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더 브레이브> 등을 통해 명실공히 할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자리잡은 조슈 브롤린은 탄탄한 연기력과 자신만의 독특한 캐릭터를 창조해 내며 국내 영화 팬들의 신뢰를 받아 왔다. 조슈 브롤린은 <올드보이>에서 주인공 ‘조 두셋’ 역을 맡아 분노, 증오, 억울함, 사랑 등 인간 내면의 다양한 감정들을 뿜어내는 명연기와 함께 스타일리시하면서도 강렬한 액션씬을 선보이며 관객들을 압도할 예정이다.

-<올드보이> 보도자료 중에서-

1985년 스티븐 스필버그가 기획하고 리처드 도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어드벤처 가족영화 <구니스>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메이저 영화부터 인디 영화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그는 2007년 코엔 형제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로 떠올랐다. 또한 구스 반 산트 감독의 <밀크>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르고 뉴욕비평가협회와 전미비평가협회 남우조연상을 수상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하며 명성을 얻었다. 특히 국내에서는 스파이크 리 감독이 연출을 맡은 박찬욱 감독의 <올드 보이> 할리우드 리메이크 판에서 최민식이 연기한 오대수 역으로 캐스팅돼 국내 영화 팬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고 있다.

-<맨 인 블랙 3>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 미국 출생. 1985년 리처드 도너 감독의 어드벤처 가족영화 <구니스>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할리우드 메이저 스튜디오 영화부터 인디영화에 이르기까지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채워왔다. 2007년 코엔 형제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에서의 연기로 관객과 평단에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로 떠올랐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의 2008년작 <밀크>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으며 뉴욕비평가협회와 전미비평가협회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폴 버호벤 감독의 <할로우 맨>(2000), 리들리 스콧 감독의 <아메리칸 갱스터>(2007), 로버트 로드리게즈 감독의 <플래닛 테러>(2007), 부시 전 대통령을 연기한 <더블유>(2008) 등이 대표작이다. 최근작으로는 존 말코비치, 메간 폭스와 공연한 서부 액션 <조나 헥스>(2010), 샤이어 라보프, 마이클 더글라스와 함께 출연한 올리버 스톤 감독의 <월 스트리트: 머니 네버 슬립스>(2010)가 있다. 현재 배리 소넨펠드 감독의 <맨 인 블랙 3>에 윌 스미스와 함께 출연하고 있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올리버 스톤 감독의 < W >에서 부시 역을 맡아 극찬을 받았던 그가 감독과의 인연으로 냉혹한 월 스트리트의 치열한 머니 게임 속으로 뛰어들었다. 실제 데이 트레이더로 활동했던 경력이 있었던 만큼, ‘돈’에 대한 탐욕을 멈추지 않는 ‘브레톤 제임스’ 역을 완벽히 소화했다. 그는 ‘월 스트리트’ 의 거대한 자본을 지닌 투자 은행의 파트너이자, 다른 투자 은행의 약점을 교묘하게 이용하여 인수하는 등 목적을 위해 나아가는 인물 ‘브레톤 제임스’ 역에 현실감을 부여, 냉혹한 월 스트리트의 게임 법칙을 적나라하게 보여준다.

-<월 스트리트 : 머니 네버 슬립스> 보도자료 중에서-

배우 제임스 브롤린의 아들로 태어났고 스티븐 스필버그가 기획하고 리처드 도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구니스>로 데뷔한 조쉬 브롤린은 메이져 스튜디오의 작품과 독립 영화를 종횡무진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우. 독특한 캐릭터 표현 연기에 능해 쿠엔티 타란티노, 리들리 스콧 등 할리우드 대표 거장들의 러브콜을 받는 것으로 유명하다. 쿠엔티 타란티노와 로버트 로드리게즈의 공동 프로젝트 <그라인드 하우스>, <플래닛 테러>중 로드리게즈의 <플래닛 테러>에서 그는 정신 나간 외과의사 윌리엄 블록 역을 맡아 비평가들에게 큰 호평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최근 국내에도 개봉한 리들리 스콧 감독의 <아메리칸 갱스터>에서 덴젤 워싱턴을 몰아 붙이는 타락 경찰로 출연해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밖에 그의 작품으로는 토미리 존스와 호흡을 맞춘 <엘라의 계곡> 폴 버호벤 감독의 블록버스터<할로우 맨>, 길레르모 델 토로 감독의 <미믹>, 이완 맥그리와 함께 출연한 <나이트 워치>, 클레어 데인즈와 함께 연기한 <비트 시티> 등이 있다. 앞으로 그의 행보에 할리우드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그의 차기작으로 구스반 산트 감독의 <밀크>가 있다.
더보기
1968-02-12 출생미국구니스(1985) 데뷔
<맨 인 블랙3><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더 브레이브> 등을 통해 명실공히 할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자리잡은 조슈 브롤린은 탄탄한 연기력과 자신만의 독특한 캐릭터를 창조해 내며 국내 영화 팬들의 신뢰를 받아 왔다. 조슈 브롤린은 <올드보이>에서 주인공 ‘조 두셋’ 역을 맡아 분노, 증오, 억울함, 사랑 등 인간 내면의 다양한 감정들을 뿜어내는 명연기와 함께 스타일리시하면서도 강렬한 액션씬을 선보이며 관객들을 압도할 예정이다.

-<올드보이> 보도자료 중에서-

1985년 스티븐 스필버그가 기획하고 리처드 도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어드벤처 가족영화 <구니스>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메이저 영화부터 인디 영화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그는 2007년 코엔 형제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로 떠올랐다. 또한 구스 반 산트 감독의 <밀크>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르고 뉴욕비평가협회와 전미비평가협회 남우조연상을 수상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하며 명성을 얻었다. 특히 국내에서는 스파이크 리 감독이 연출을 맡은 박찬욱 감독의 <올드 보이> 할리우드 리메이크 판에서 최민식이 연기한 오대수 역으로 캐스팅돼 국내 영화 팬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고 있다.

-<맨 인 블랙 3>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 미국 출생. 1985년 리처드 도너 감독의 어드벤처 가족영화 <구니스>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할리우드 메이저 스튜디오 영화부터 인디영화에 이르기까지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채워왔다. 2007년 코엔 형제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에서의 연기로 관객과 평단에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로 떠올랐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의 2008년작 <밀크>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으며 뉴욕비평가협회와 전미비평가협회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폴 버호벤 감독의 <할로우 맨>(2000), 리들리 스콧 감독의 <아메리칸 갱스터>(2007), 로버트 로드리게즈 감독의 <플래닛 테러>(2007), 부시 전 대통령을 연기한 <더블유>(2008) 등이 대표작이다. 최근작으로는 존 말코비치, 메간 폭스와 공연한 서부 액션 <조나 헥스>(2010), 샤이어 라보프, 마이클 더글라스와 함께 출연한 올리버 스톤 감독의 <월 스트리트: 머니 네버 슬립스>(2010)가 있다. 현재 배리 소넨펠드 감독의 <맨 인 블랙 3>에 윌 스미스와 함께 출연하고 있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올리버 스톤 감독의 < W >에서 부시 역을 맡아 극찬을 받았던 그가 감독과의 인연으로 냉혹한 월 스트리트의 치열한 머니 게임 속으로 뛰어들었다. 실제 데이 트레이더로 활동했던 경력이 있었던 만큼, ‘돈’에 대한 탐욕을 멈추지 않는 ‘브레톤 제임스’ 역을 완벽히 소화했다. 그는 ‘월 스트리트’ 의 거대한 자본을 지닌 투자 은행의 파트너이자, 다른 투자 은행의 약점을 교묘하게 이용하여 인수하는 등 목적을 위해 나아가는 인물 ‘브레톤 제임스’ 역에 현실감을 부여, 냉혹한 월 스트리트의 게임 법칙을 적나라하게 보여준다.

-<월 스트리트 : 머니 네버 슬립스> 보도자료 중에서-

배우 제임스 브롤린의 아들로 태어났고 스티븐 스필버그가 기획하고 리처드 도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구니스>로 데뷔한 조쉬 브롤린은 메이져 스튜디오의 작품과 독립 영화를 종횡무진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우. 독특한 캐릭터 표현 연기에 능해 쿠엔티 타란티노, 리들리 스콧 등 할리우드 대표 거장들의 러브콜을 받는 것으로 유명하다. 쿠엔티 타란티노와 로버트 로드리게즈의 공동 프로젝트 <그라인드 하우스>, <플래닛 테러>중 로드리게즈의 <플래닛 테러>에서 그는 정신 나간 외과의사 윌리엄 블록 역을 맡아 비평가들에게 큰 호평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최근 국내에도 개봉한 리들리 스콧 감독의 <아메리칸 갱스터>에서 덴젤 워싱턴을 몰아 붙이는 타락 경찰로 출연해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밖에 그의 작품으로는 토미리 존스와 호흡을 맞춘 <엘라의 계곡> 폴 버호벤 감독의 블록버스터<할로우 맨>, 길레르모 델 토로 감독의 <미믹>, 이완 맥그리와 함께 출연한 <나이트 워치>, 클레어 데인즈와 함께 연기한 <비트 시티> 등이 있다. 앞으로 그의 행보에 할리우드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그의 차기작으로 구스반 산트 감독의 <밀크>가 있다.
더보기
2012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