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고 모텐슨

Viggo Mortensen 

9,282,446관객 동원
 1958-10-20 출생ㅣ미국ㅣWitness (1985) 데뷔
‘비고 모텐슨’은 빼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감독 ‘리들리 스콧’의 <지 아이 제인>, ‘구스 반 산트’의 <싸이코> 등을 통해 자신만의 커리어를 쌓아 왔다. 그런 ‘비고 모텐슨’을 대중들에게 각인시켜 준 작품이 바로 <반지의 제왕>시리즈. 영화 <반지의 제왕>을 통해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지며 스타배우 반열에 오른 바 있다. 그는 <반지의 제왕>에서 절대적인 리더쉽을 지닌 ‘아라곤’역을 훌륭하게 소화하면서 남성답고 강인한 외모와 캐릭터와의 조화로 전세계의 평론가와 대중들의 극찬을 받았다. 자칫 치솟는 인기에 흔들릴 수도 있었지만 확고한 자신만의 연기 철학을 가진 ‘비고 모텐슨’은 ‘존 힐코트’ 감독의 영화 <더 로드>, ‘데이빗 크로넨버그’ 감독의 영화 <이스턴 프라미스>등의 저예산 작품들에 연이어 출연하면서 진정성 있는 배우로써 인정받았다. 영화 <데인저러스 메소드>는 ‘비고 모텐슨’이 ‘데이빗 크로넨버그’ 감독과 함께한 3번째 작품으로 그의 캐스팅으로 영화는 확실한 무게감을 가지게 되었고, 그의 카리스마 넘치는 절제된 연기력은 영화를 보다 실화에 가까운 느낌을 관객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현재 그는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로 활동 중이다.

-<데인저러스 메소드> 보도자료 중에서-

비고 모텐슨은 배우뿐 아니라 화가, 시인, 사진가, 가수로서 다양하게 활동하는 다재다능한 배우이다. 해리슨 포드가 주연했던 영화 <위트니스>(85)로 영화에 데뷔하였다. 하지만, 오랜 시간동안 단역이나 조연으로 영화에 출연하였다. <크림슨 타이드>에서는 자신의 아들과 출연하기도 했다. <지 아이 제인>에서는 네이비 씰 특전단의 훈련교관으로 나와 데미 무어를 넘어서는 카리스마적 연기를 보여주었고, <퍼펙트 머더>에서는 기네스 팰트로, 마이클 더글라스와 함께 출연하였다. 피터 잭슨 감독의 <반지의 제왕>에 아라곤에 출연하면서 전세계적인 배우가 되었다.
더보기
1958-10-20 출생미국Witness (1985) 데뷔
‘비고 모텐슨’은 빼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감독 ‘리들리 스콧’의 <지 아이 제인>, ‘구스 반 산트’의 <싸이코> 등을 통해 자신만의 커리어를 쌓아 왔다. 그런 ‘비고 모텐슨’을 대중들에게 각인시켜 준 작품이 바로 <반지의 제왕>시리즈. 영화 <반지의 제왕>을 통해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지며 스타배우 반열에 오른 바 있다. 그는 <반지의 제왕>에서 절대적인 리더쉽을 지닌 ‘아라곤’역을 훌륭하게 소화하면서 남성답고 강인한 외모와 캐릭터와의 조화로 전세계의 평론가와 대중들의 극찬을 받았다. 자칫 치솟는 인기에 흔들릴 수도 있었지만 확고한 자신만의 연기 철학을 가진 ‘비고 모텐슨’은 ‘존 힐코트’ 감독의 영화 <더 로드>, ‘데이빗 크로넨버그’ 감독의 영화 <이스턴 프라미스>등의 저예산 작품들에 연이어 출연하면서 진정성 있는 배우로써 인정받았다. 영화 <데인저러스 메소드>는 ‘비고 모텐슨’이 ‘데이빗 크로넨버그’ 감독과 함께한 3번째 작품으로 그의 캐스팅으로 영화는 확실한 무게감을 가지게 되었고, 그의 카리스마 넘치는 절제된 연기력은 영화를 보다 실화에 가까운 느낌을 관객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현재 그는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로 활동 중이다.

-<데인저러스 메소드> 보도자료 중에서-

비고 모텐슨은 배우뿐 아니라 화가, 시인, 사진가, 가수로서 다양하게 활동하는 다재다능한 배우이다. 해리슨 포드가 주연했던 영화 <위트니스>(85)로 영화에 데뷔하였다. 하지만, 오랜 시간동안 단역이나 조연으로 영화에 출연하였다. <크림슨 타이드>에서는 자신의 아들과 출연하기도 했다. <지 아이 제인>에서는 네이비 씰 특전단의 훈련교관으로 나와 데미 무어를 넘어서는 카리스마적 연기를 보여주었고, <퍼펙트 머더>에서는 기네스 팰트로, 마이클 더글라스와 함께 출연하였다. 피터 잭슨 감독의 <반지의 제왕>에 아라곤에 출연하면서 전세계적인 배우가 되었다.
더보기
2004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