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오미 왓츠

Naomi Watts 

10,953,755관객 동원
 1968-09-28출생ㅣ영국ㅣ블루 러브 (1986)
<멀홀랜드 드라이브>(2001), <21그램>(2003) 등을 통해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인 나오미 왓츠는 특히 2005년 <킹콩>(2005)을 통해 섬세한 감정 연기와 아름다운 미모를 인정받으며 전세계의 찬사를 한 몸에 받았다. 그녀는 최근 영화 <더 임파서블>(2012)에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과 골든 글로브 여우주연상 후보로 노미네이트 되며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여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그런 그녀가 이번 영화 <투 마더스>에서 이전까지 보여준 적 없었던 매혹적이고 관능적인 여성으로 등장, 호주의 아름다운 해변을 배경으로 변함없는 미모는 물론 40대라고는 믿기지 않는 환상적인 비키니 몸매를 선보여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는다. 더욱이 20대의 젊은 배우와의 강렬한 키스씬과 도발적인 베드씬은 이전까지 보여준 적 없던 고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내 올 여름 극장가에 뜨거운 파격 멜로를 선사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금지된 사랑에 빠진 여성의 두려움과 죄책감, 행복과 황홀감 등 미묘한 감정의 변화를 섬세하게 표현해내는 그녀의 연기력은 아카데미가 인정한 배우의 진면목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투 마더스> 보도자료 중에서-

나오미 왓츠는 뛰어난 미모와 연기력을 동시에 갖춰 니콜 키드먼과 함께 아름다운 호주 출신 배우로 꼽힌다. 영국에서 태어나 호주에서 자란 그녀는 오랜 무명 시절을 거친 후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멀홀랜드 드라이브>에 발탁되며 얼굴을 알리기 시작한다. 이후 숀 펜과 함께 출연한 영화 <21그램>에서 한 순간에 가정을 잃고 갑작스레 찾아온 사랑 앞에서 갈등하는 여인 크리스티나를 연기하여 LA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 베니스영화제 여우주연상, 플로리다 영화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으며 당당히 세계적인 배우로 거듭난다. 직접 제작하고 출연한 단편영화 <엘리 파커>가 선댄스 영화제 경쟁작으로 선정되면서 제작자로서의 실력도 입증 받은 그녀는 <킹콩>과 <페인티드 베일>에서는 팜므파탈적 매력으로 사랑 받기도 했다. 나오미 왓츠는 <마더 앤 차일드>에서 사랑의 결핍을 갖고 있는 엘리자베스 캐릭터를 맡아 남자들과 자유롭게 어울리는 도발적인 매력을 발산하다가 원치 않는 임신을 하면서 모성을 가슴으로 이해해가는 진폭 큰 캐릭터를 연기했다. 그녀는 엄마를 부정하고 살아왔지만 곧 엄마가 될, 위태롭고 상처투성이지만 때로는 여리고 사랑스러운 엘리자베스 캐릭터와 완벽히 일치된 연기를 선보이며 여성 관객의 마음에 큰 공감과 깊은 울림을 선사한다.

-<마더 앤 차일드>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 영국 출생. 14세 되던 해 호주로 옮겼으며 그곳에서 연기 공부를 시작했다.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2001년작 <멀홀랜드 드라이브>로 각종 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주목 받았다.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의 2003년작 <21그램>에서의 강렬한 연기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후보에 올랐으며 베니스영화제 관객들이 뽑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등 평단의 호평과 관객들의 환호를 동시에 받았다. 고어 버빈스키 감독의 <링>(2002)과 <링 2>(2005), 숀 펜과 돈 치들이 함께 공연한 <대통령을 죽여라>(2004), 피터 잭슨 감독의 <킹콩>(2005), 에드워드 노튼과 공연한 <페인티드 베일>(2006), 데이비드 크로넨버그의 <이스턴 프라미스>(2007), 미카엘 하네케 감독의 <퍼니 게임>(2007), 톰 티크베어 감독의 <인터내셔널>(2009) 등의 대표작들이 있다. 최근작은 사무엘 L. 잭슨, 아네트 베닝과 출연한 <마더 앤 차일드>(2009), 덕 라이먼 감독의 <페어 게임>(2010)이 있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8-09-28 출생영국블루 러브 (1986) 데뷔
<멀홀랜드 드라이브>(2001), <21그램>(2003) 등을 통해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인 나오미 왓츠는 특히 2005년 <킹콩>(2005)을 통해 섬세한 감정 연기와 아름다운 미모를 인정받으며 전세계의 찬사를 한 몸에 받았다. 그녀는 최근 영화 <더 임파서블>(2012)에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과 골든 글로브 여우주연상 후보로 노미네이트 되며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여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그런 그녀가 이번 영화 <투 마더스>에서 이전까지 보여준 적 없었던 매혹적이고 관능적인 여성으로 등장, 호주의 아름다운 해변을 배경으로 변함없는 미모는 물론 40대라고는 믿기지 않는 환상적인 비키니 몸매를 선보여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는다. 더욱이 20대의 젊은 배우와의 강렬한 키스씬과 도발적인 베드씬은 이전까지 보여준 적 없던 고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내 올 여름 극장가에 뜨거운 파격 멜로를 선사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금지된 사랑에 빠진 여성의 두려움과 죄책감, 행복과 황홀감 등 미묘한 감정의 변화를 섬세하게 표현해내는 그녀의 연기력은 아카데미가 인정한 배우의 진면목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투 마더스> 보도자료 중에서-

나오미 왓츠는 뛰어난 미모와 연기력을 동시에 갖춰 니콜 키드먼과 함께 아름다운 호주 출신 배우로 꼽힌다. 영국에서 태어나 호주에서 자란 그녀는 오랜 무명 시절을 거친 후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멀홀랜드 드라이브>에 발탁되며 얼굴을 알리기 시작한다. 이후 숀 펜과 함께 출연한 영화 <21그램>에서 한 순간에 가정을 잃고 갑작스레 찾아온 사랑 앞에서 갈등하는 여인 크리스티나를 연기하여 LA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 베니스영화제 여우주연상, 플로리다 영화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으며 당당히 세계적인 배우로 거듭난다. 직접 제작하고 출연한 단편영화 <엘리 파커>가 선댄스 영화제 경쟁작으로 선정되면서 제작자로서의 실력도 입증 받은 그녀는 <킹콩>과 <페인티드 베일>에서는 팜므파탈적 매력으로 사랑 받기도 했다. 나오미 왓츠는 <마더 앤 차일드>에서 사랑의 결핍을 갖고 있는 엘리자베스 캐릭터를 맡아 남자들과 자유롭게 어울리는 도발적인 매력을 발산하다가 원치 않는 임신을 하면서 모성을 가슴으로 이해해가는 진폭 큰 캐릭터를 연기했다. 그녀는 엄마를 부정하고 살아왔지만 곧 엄마가 될, 위태롭고 상처투성이지만 때로는 여리고 사랑스러운 엘리자베스 캐릭터와 완벽히 일치된 연기를 선보이며 여성 관객의 마음에 큰 공감과 깊은 울림을 선사한다.

-<마더 앤 차일드>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 영국 출생. 14세 되던 해 호주로 옮겼으며 그곳에서 연기 공부를 시작했다.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2001년작 <멀홀랜드 드라이브>로 각종 비평가협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주목 받았다.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의 2003년작 <21그램>에서의 강렬한 연기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후보에 올랐으며 베니스영화제 관객들이 뽑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등 평단의 호평과 관객들의 환호를 동시에 받았다. 고어 버빈스키 감독의 <링>(2002)과 <링 2>(2005), 숀 펜과 돈 치들이 함께 공연한 <대통령을 죽여라>(2004), 피터 잭슨 감독의 <킹콩>(2005), 에드워드 노튼과 공연한 <페인티드 베일>(2006), 데이비드 크로넨버그의 <이스턴 프라미스>(2007), 미카엘 하네케 감독의 <퍼니 게임>(2007), 톰 티크베어 감독의 <인터내셔널>(2009) 등의 대표작들이 있다. 최근작은 사무엘 L. 잭슨, 아네트 베닝과 출연한 <마더 앤 차일드>(2009), 덕 라이먼 감독의 <페어 게임>(2010)이 있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