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진

 

151,026,585관객 동원
 1969-01-04출생ㅣ한국ㅣ블랙잭(1987)
영화 <왕의 남자>(2005), <타짜>(2006), <부당거래>(2010), <도둑들>(2012) 등 다수 작품들의 흥행을 이끌어 한국영화 부흥기의 선봉에 선 인물 유해진. 충무로 배우 ‘개성시대’의 포문을 연 연기파 유해진은 장르 불문 다양한 작품에서 자타공인 최고의 연기를 선보이며 자신만의 입지를 굳혀 왔다. 이번 작품에서 그는 해적에서 산적으로 이직한 현실 타협형 캐릭터 철봉 역을 맡아 ‘유해진표 코믹연기’의 진수를 선보인다. 실감나는 연기와 넘치는 에너지로 올 여름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 넣을 전망이다.

-<해적: 바다로 간 산적> 보도자료 중에서-

개성 넘치는 코믹 연기부터 강렬한 카리스마의 남성미 넘치는 역할까지 다양한 작품의 캐릭터들을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펼쳐온 유해진이 첫 애니메이션 더빙작 <가디언즈>에서 부활절 토끼 ‘버니’ 역을 맡아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할리우드에서는 휴 잭맨이 목소리 연기를 맡아 호주 영어 특유의 뉘앙스가 유머 포인트가 되는 데 반해 국내 더빙 버전에서는 유해진 특유의 억양으로 관객들에게 시원한 웃음을 전하며 애니메이션 사상 가장 유쾌한 개성파 캐릭터의 매력을 보여줄 것이다.

-<가디언즈> 보도자료 중에서-

2005년 1,200만 관객을 돌파한 <왕의 남자>의 개성 넘치는 캐릭터 ‘육갑’을 비롯해 610만 관객을 동원한 <전우치> 그리고 340만 관객의 <이끼>와 276만 관객의 <부당거래>까지 흥행뿐 아니라 탄탄한 연기력으로 청룡영화상을 비롯해 대한민국 영화대상, 대종상 남우조연상 등 대한민국 모든 영화제를 휩쓸며 명실상부 최고의 명품 배우로 자리매김한 유해진. 개성 넘치는 코믹 연기부터 강렬한 카리스마의 남성적인 역할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을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그려낸 유해진이 영화 <미쓰GO>를 통해 고현정과 함께 한 세기의 로맨스를 필두로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로맨스와 액션, 코믹과 진지, 치명적 옴므파탈과 숫총각의 순수함(?)을 자유자재로 오가는 유해진의 다채로운 매력은 그의 탄탄한 연기력과 어우러져 2012년 최고의 개성파 캐릭터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미쓰 GO> 보도자료 중에서-

<이끼><죽이고 싶은><부당거래>로 자신의 존재감을 스크린에 유감없이 발휘한 배우 유해진은 <이끼>로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까지 수상하며 2010년을 자신의 해로 마감했다. 캐릭터의 매력을 200% 끌어내는 미친 연기력으로 관객의 신임을 얻고 있는 배우 유해진이 <적과의 동침>에서 인민군에게 입으로 절대적 충성을 다짐하는 마을의 홀아비 ‘재춘’으로 돌아왔다. 그는 <적과의 동침>에서 김상호, 신정근과 함께 코믹트리오를 결성, 유쾌한 웃음과 뜨거운 감동을 모두 책임진다.

-<적과의 동침> 보도자료 중에서-

<주유소 습격사건>, <공공의 적>, <혈의 누> 등의 수 많은 작품을 거쳐 2005년 <왕의 남자>의 ‘육갑’ 역으로 관객들에게 자신의 존재를 강하게 각인시킨 실력파 배우 유해진. 뼛 속에서부터 우러나오는 연기력으로 그 어떤 캐릭터든 자신의 것으로 완벽하게 소화해 온 그가 <부당거래>에서는 스폰서 장석구 역을 맡아 꽉 찬 밀도를 자랑하는 연기를 선보인다. 그 이름만으로도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배우 유해진은 <부당거래>를 통해 또 한번 천재적인 실력을 발휘하며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부당거래> 보도자료 중에서-

<공공의 적>으로 관객들에게 얼굴을 알린 배우 유해진은 지난 10년간 30여 편의 영화에 출연하며 ‘국민조연’, ‘신 스틸러’와 같은 애칭을 들어왔다. <왕의 남자>, <타짜>, <이끼> 등의 작품을 통해 명실공히 대한민국 대표 영화배우로 자리매김한 그는 올해에만 4편의 영화를 선보이며 ‘유해진 전성시대’를 예고하고 나섰다. 영화 <죽이고 싶은>에서 때로는 코믹하게, 때로는 섬뜩한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관객들을 들었다 놨다 혼을 빼놓는 ‘유해진’표 연기의 진수를 확인할 수 있다.

-<죽이고 싶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9-01-04 출생한국블랙잭(1987) 데뷔
영화 <왕의 남자>(2005), <타짜>(2006), <부당거래>(2010), <도둑들>(2012) 등 다수 작품들의 흥행을 이끌어 한국영화 부흥기의 선봉에 선 인물 유해진. 충무로 배우 ‘개성시대’의 포문을 연 연기파 유해진은 장르 불문 다양한 작품에서 자타공인 최고의 연기를 선보이며 자신만의 입지를 굳혀 왔다. 이번 작품에서 그는 해적에서 산적으로 이직한 현실 타협형 캐릭터 철봉 역을 맡아 ‘유해진표 코믹연기’의 진수를 선보인다. 실감나는 연기와 넘치는 에너지로 올 여름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 넣을 전망이다.

-<해적: 바다로 간 산적> 보도자료 중에서-

개성 넘치는 코믹 연기부터 강렬한 카리스마의 남성미 넘치는 역할까지 다양한 작품의 캐릭터들을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펼쳐온 유해진이 첫 애니메이션 더빙작 <가디언즈>에서 부활절 토끼 ‘버니’ 역을 맡아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할리우드에서는 휴 잭맨이 목소리 연기를 맡아 호주 영어 특유의 뉘앙스가 유머 포인트가 되는 데 반해 국내 더빙 버전에서는 유해진 특유의 억양으로 관객들에게 시원한 웃음을 전하며 애니메이션 사상 가장 유쾌한 개성파 캐릭터의 매력을 보여줄 것이다.

-<가디언즈> 보도자료 중에서-

2005년 1,200만 관객을 돌파한 <왕의 남자>의 개성 넘치는 캐릭터 ‘육갑’을 비롯해 610만 관객을 동원한 <전우치> 그리고 340만 관객의 <이끼>와 276만 관객의 <부당거래>까지 흥행뿐 아니라 탄탄한 연기력으로 청룡영화상을 비롯해 대한민국 영화대상, 대종상 남우조연상 등 대한민국 모든 영화제를 휩쓸며 명실상부 최고의 명품 배우로 자리매김한 유해진. 개성 넘치는 코믹 연기부터 강렬한 카리스마의 남성적인 역할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을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그려낸 유해진이 영화 <미쓰GO>를 통해 고현정과 함께 한 세기의 로맨스를 필두로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로맨스와 액션, 코믹과 진지, 치명적 옴므파탈과 숫총각의 순수함(?)을 자유자재로 오가는 유해진의 다채로운 매력은 그의 탄탄한 연기력과 어우러져 2012년 최고의 개성파 캐릭터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미쓰 GO> 보도자료 중에서-

<이끼><죽이고 싶은><부당거래>로 자신의 존재감을 스크린에 유감없이 발휘한 배우 유해진은 <이끼>로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까지 수상하며 2010년을 자신의 해로 마감했다. 캐릭터의 매력을 200% 끌어내는 미친 연기력으로 관객의 신임을 얻고 있는 배우 유해진이 <적과의 동침>에서 인민군에게 입으로 절대적 충성을 다짐하는 마을의 홀아비 ‘재춘’으로 돌아왔다. 그는 <적과의 동침>에서 김상호, 신정근과 함께 코믹트리오를 결성, 유쾌한 웃음과 뜨거운 감동을 모두 책임진다.

-<적과의 동침> 보도자료 중에서-

<주유소 습격사건>, <공공의 적>, <혈의 누> 등의 수 많은 작품을 거쳐 2005년 <왕의 남자>의 ‘육갑’ 역으로 관객들에게 자신의 존재를 강하게 각인시킨 실력파 배우 유해진. 뼛 속에서부터 우러나오는 연기력으로 그 어떤 캐릭터든 자신의 것으로 완벽하게 소화해 온 그가 <부당거래>에서는 스폰서 장석구 역을 맡아 꽉 찬 밀도를 자랑하는 연기를 선보인다. 그 이름만으로도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배우 유해진은 <부당거래>를 통해 또 한번 천재적인 실력을 발휘하며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부당거래> 보도자료 중에서-

<공공의 적>으로 관객들에게 얼굴을 알린 배우 유해진은 지난 10년간 30여 편의 영화에 출연하며 ‘국민조연’, ‘신 스틸러’와 같은 애칭을 들어왔다. <왕의 남자>, <타짜>, <이끼> 등의 작품을 통해 명실공히 대한민국 대표 영화배우로 자리매김한 그는 올해에만 4편의 영화를 선보이며 ‘유해진 전성시대’를 예고하고 나섰다. 영화 <죽이고 싶은>에서 때로는 코믹하게, 때로는 섬뜩한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관객들을 들었다 놨다 혼을 빼놓는 ‘유해진’표 연기의 진수를 확인할 수 있다.

-<죽이고 싶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17
2016
2012
미정
2008
2003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