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18,720,654관객 동원
 1981-07-28 출생ㅣ한국
영화 <더 킹>에서 무소불위의 권력을 갖고 싶어 하는 남자 박태수 역은 9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한 조인성이 맡았다. 조인성은 “<더 킹>의 시나리오, 함께 작업할 배우들, 한재림 감독에 대한 신뢰, 그리고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매력은 <더 킹>을 해야만 하는 이유였다”고 전했다. 오랜 시간 스크린 컴백을 기다려왔던 조인성에게 박태수는 인생 캐릭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조인성은 권력의 맛을 알게 된 고등학교 시절부터 대한민국의 권력을 설계하고 기획하며 세상 위에 군림하는 인물이 되기까지 대한민국의 현대사를 아우르며 섬세하고 다양한 감정선을 펼칠 예정이다.

-<더 킹> 보도자료 중에서-

<비열한 거리>는 청춘스타 조인성의 조폭연기변신으로 캐스팅에서부터 화제가 되었던 작품이다. 그 동안 드라마를 통해 철없는 귀공자 이미지로 여성들의 사랑을 받아왔던 조인성이 조폭을 연기한다는 것만으로도 커다란 화제인 셈! 시나리오를 읽고 본인 스스로 강력하게 출연을 원했을 만큼 조인성의 이번 작품에 대한 애정은 남달랐다. 머리를 자르고, 눈빛을 변화시키고, 일부러 멋있게 보이지 않는 옷을 찾아 입는 등 외적인 노력뿐 아니라, 액션 장면 촬영에 다치고 지쳐도 또다시 일어나는 근성을 보여주었고, 100회에 이르는 촬영 회차의 95%를 소화하면서도 스탭들을 먼저 생각하는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진정한 ''배우''가 되고 싶다는 조인성의 바람은 유하 감독을 만나 이루어지고 있는 듯하다. 최고의 스타라는 자리를 지우고 완벽하게 삼류조폭 병두가 되어 산 지난 1년이 너무도 값지다는 조인성. <비열한 거리>는 조인성이란 배우의 연기인생에 획을 그을 만한 작품이 될 것이다.

-<비열한 거리> 보도자료 중에서-

MBC 시트콤 <논스톱>으로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그저 잘 생긴 연예인으로 통했던 그는 SBS <피아노>에서 열연을 펼쳐 주목받는 신인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후 많은 드라마와 CF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며 청춘스타로 자리잡았다. 2004년과 2005년, <발리에서 생긴 일>, <봄날> 등 공전의 시청률을 기록한 화제의 드라마들을 통해 스타성과 함께 연기력에서도 그 가능성을 인정 받았다. 스크린 단독 주연작 <비열한 거리>를 통해 삼류조폭으로의 연기 변신을 시도해 좋은연기를 선보였다. 이 영화로 대한민국 영화대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1981-07-28 출생한국
영화 <더 킹>에서 무소불위의 권력을 갖고 싶어 하는 남자 박태수 역은 9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한 조인성이 맡았다. 조인성은 “<더 킹>의 시나리오, 함께 작업할 배우들, 한재림 감독에 대한 신뢰, 그리고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매력은 <더 킹>을 해야만 하는 이유였다”고 전했다. 오랜 시간 스크린 컴백을 기다려왔던 조인성에게 박태수는 인생 캐릭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조인성은 권력의 맛을 알게 된 고등학교 시절부터 대한민국의 권력을 설계하고 기획하며 세상 위에 군림하는 인물이 되기까지 대한민국의 현대사를 아우르며 섬세하고 다양한 감정선을 펼칠 예정이다.

-<더 킹> 보도자료 중에서-

<비열한 거리>는 청춘스타 조인성의 조폭연기변신으로 캐스팅에서부터 화제가 되었던 작품이다. 그 동안 드라마를 통해 철없는 귀공자 이미지로 여성들의 사랑을 받아왔던 조인성이 조폭을 연기한다는 것만으로도 커다란 화제인 셈! 시나리오를 읽고 본인 스스로 강력하게 출연을 원했을 만큼 조인성의 이번 작품에 대한 애정은 남달랐다. 머리를 자르고, 눈빛을 변화시키고, 일부러 멋있게 보이지 않는 옷을 찾아 입는 등 외적인 노력뿐 아니라, 액션 장면 촬영에 다치고 지쳐도 또다시 일어나는 근성을 보여주었고, 100회에 이르는 촬영 회차의 95%를 소화하면서도 스탭들을 먼저 생각하는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진정한 ''배우''가 되고 싶다는 조인성의 바람은 유하 감독을 만나 이루어지고 있는 듯하다. 최고의 스타라는 자리를 지우고 완벽하게 삼류조폭 병두가 되어 산 지난 1년이 너무도 값지다는 조인성. <비열한 거리>는 조인성이란 배우의 연기인생에 획을 그을 만한 작품이 될 것이다.

-<비열한 거리> 보도자료 중에서-

MBC 시트콤 <논스톱>으로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그저 잘 생긴 연예인으로 통했던 그는 SBS <피아노>에서 열연을 펼쳐 주목받는 신인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후 많은 드라마와 CF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며 청춘스타로 자리잡았다. 2004년과 2005년, <발리에서 생긴 일>, <봄날> 등 공전의 시청률을 기록한 화제의 드라마들을 통해 스타성과 함께 연기력에서도 그 가능성을 인정 받았다. 스크린 단독 주연작 <비열한 거리>를 통해 삼류조폭으로의 연기 변신을 시도해 좋은연기를 선보였다. 이 영화로 대한민국 영화대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2003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