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스타뎀

Jason Statham 

18,330,296관객 동원
 1967-07-26 출생ㅣ영국ㅣ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1998) 데뷔
자신만의 원칙을 가지고 움직이는 프로 도둑 ‘파커’는 할리우드 최고의 액션 스타 제이슨 스타뎀이 맡았다. 제이슨 스타뎀은 자신의 돈을 빼앗고 목숨까지 위협하는 배신자 일당들에 대한 반격은 물론, 그들이 노리는 보석까지 훔쳐내려는 지능적인 인물 ‘파커’를 통해 자신의 목표를 위해 영리하고 완벽하게 일을 처리해나가며 관객들에게 짜릿함을 선사한다. 좁은 차 안, 럭셔리 호텔 내에서 펼쳐지는 제이슨 스타뎀의 업그레이드된 액션 연기도 절대 빼놓을 수 없다.

-<파커> 보도자료 중에서-

1967년 영국 출생 배우인 제이슨 스타뎀은 가이 리치 감독의 영화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로 데뷔. 지난 2002년 <트랜스포터>를 통해 거친 듯 카리스마 넘치는 액션 연기를 선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긴 후 뤽 베송 사단의 메인 배우로 등극했다. 이후 <트랜스포터>와 <익스펜더블> 시리즈, <뱅크 잡> 등의 작품을 통해 박스오피스에서 큰 성공을 거둔 뒤, 할리우드 대표 액션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모든 액션을 스턴트맨 없이 직접 해내는 천상 액션배우 제이슨 스타뎀은 현재 <분노의 질주7>, <익스펜더블3> 등 여러 편의 차기작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홈프론트-가족을 지켜라>를 통해 은퇴 후 새로운 마을에서 평범한 삶을 꿈꾸는 전직 비밀 요원 ‘필’로 극 중 자신과 가족을 노리는 범죄 조직으로부터 소중한 딸을 지키기 위해 숨 막히는 사투를 펼친다. 기존에 보여 주었던 마초적이고 폭발적인 액션 연기에서 한층 더 나아가 뜨거운 부성애를 느낄 수 있는 섬세한 감성 연기를 선보이며 내 가족은 내가 지키겠다는 메시지를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홈프론트> 보도자료 중에서-

영국 출신의 배우로 영국 다이빙 팀에서 다이버로 활동하던 중 런던의 크리스털 팰리스 네셔널 스포츠 센터에서 훈련하던 중 영화 관계자들이 그의 재능을 눈여겨보았고 결국 영화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의 가이 리치 감독을 만나게 되면서 영화배우의 길을 걷게 된다. 수년간 복싱, 킥복싱, 격투기, 스쿠버 다이빙 등으로 단련된 신체와 탁월한 운동감각으로 액션 스타로서의 조건을 완벽하게 갖추었으며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차세대 액션 주자로 떠오르게 되었다. 국내에서는 프랑스의 영화 제작자 뤽 베송에 의해 캐스팅된 <트랜스포터>로 이름을 알리게 되었으며 <이탈리안 잡>, <아드레날린 24>, <워>, <익스펜더블>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메카닉> 보도자료 중에서-

가이 리치 감독의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에 캐스팅되어 배우의 길을 걷게 된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를 통해 ‘뤽 베송’과 함께하며 세계적인 액션 배우로 거듭났다. 훤칠한 키와 운동으로 단련된 근육질 몸매, 강렬한 눈빛으로 카리스마를 발산. 헐리우드에서 가장 급부상한 액션 스타로 뜨거운 러브콜 세례를 받으며, 한해 동안 무려 <워>, <데스 레이스>, <뱅크 잡> 3편의 영화를 개봉시키는 등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액션 배우로 시작할 수 있게 해준 뤽 베송과 일할 기회가 줄어든다는 것 빼고는 할리우드에서 일하는 게 행복하다”고 말하던 ‘제이슨 스타뎀’. 그가 드디어 3년 만에 ‘뤽 베송’과 화려한 재회를 이뤘다. 전세계 액션 마니아들의 우상, 어떤 위험한 상황 속에도 의뢰 받은 물건은 안전하게 배달하는 프로페셔널 ‘트랜스포터’로 돌아온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라스트미션>에서 Audi A8과 블랙 수트 작업복을 걸치고, 스타일리쉬한 액션 활약으로 스크린을 더욱 뜨겁게 달굴 것이다.

-<트랜스포터-라스트 미션> 중에서-

더보기
1967-07-26 출생영국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1998) 데뷔
자신만의 원칙을 가지고 움직이는 프로 도둑 ‘파커’는 할리우드 최고의 액션 스타 제이슨 스타뎀이 맡았다. 제이슨 스타뎀은 자신의 돈을 빼앗고 목숨까지 위협하는 배신자 일당들에 대한 반격은 물론, 그들이 노리는 보석까지 훔쳐내려는 지능적인 인물 ‘파커’를 통해 자신의 목표를 위해 영리하고 완벽하게 일을 처리해나가며 관객들에게 짜릿함을 선사한다. 좁은 차 안, 럭셔리 호텔 내에서 펼쳐지는 제이슨 스타뎀의 업그레이드된 액션 연기도 절대 빼놓을 수 없다.

-<파커> 보도자료 중에서-

1967년 영국 출생 배우인 제이슨 스타뎀은 가이 리치 감독의 영화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로 데뷔. 지난 2002년 <트랜스포터>를 통해 거친 듯 카리스마 넘치는 액션 연기를 선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긴 후 뤽 베송 사단의 메인 배우로 등극했다. 이후 <트랜스포터>와 <익스펜더블> 시리즈, <뱅크 잡> 등의 작품을 통해 박스오피스에서 큰 성공을 거둔 뒤, 할리우드 대표 액션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모든 액션을 스턴트맨 없이 직접 해내는 천상 액션배우 제이슨 스타뎀은 현재 <분노의 질주7>, <익스펜더블3> 등 여러 편의 차기작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홈프론트-가족을 지켜라>를 통해 은퇴 후 새로운 마을에서 평범한 삶을 꿈꾸는 전직 비밀 요원 ‘필’로 극 중 자신과 가족을 노리는 범죄 조직으로부터 소중한 딸을 지키기 위해 숨 막히는 사투를 펼친다. 기존에 보여 주었던 마초적이고 폭발적인 액션 연기에서 한층 더 나아가 뜨거운 부성애를 느낄 수 있는 섬세한 감성 연기를 선보이며 내 가족은 내가 지키겠다는 메시지를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홈프론트> 보도자료 중에서-

영국 출신의 배우로 영국 다이빙 팀에서 다이버로 활동하던 중 런던의 크리스털 팰리스 네셔널 스포츠 센터에서 훈련하던 중 영화 관계자들이 그의 재능을 눈여겨보았고 결국 영화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의 가이 리치 감독을 만나게 되면서 영화배우의 길을 걷게 된다. 수년간 복싱, 킥복싱, 격투기, 스쿠버 다이빙 등으로 단련된 신체와 탁월한 운동감각으로 액션 스타로서의 조건을 완벽하게 갖추었으며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차세대 액션 주자로 떠오르게 되었다. 국내에서는 프랑스의 영화 제작자 뤽 베송에 의해 캐스팅된 <트랜스포터>로 이름을 알리게 되었으며 <이탈리안 잡>, <아드레날린 24>, <워>, <익스펜더블>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메카닉> 보도자료 중에서-

가이 리치 감독의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에 캐스팅되어 배우의 길을 걷게 된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를 통해 ‘뤽 베송’과 함께하며 세계적인 액션 배우로 거듭났다. 훤칠한 키와 운동으로 단련된 근육질 몸매, 강렬한 눈빛으로 카리스마를 발산. 헐리우드에서 가장 급부상한 액션 스타로 뜨거운 러브콜 세례를 받으며, 한해 동안 무려 <워>, <데스 레이스>, <뱅크 잡> 3편의 영화를 개봉시키는 등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액션 배우로 시작할 수 있게 해준 뤽 베송과 일할 기회가 줄어든다는 것 빼고는 할리우드에서 일하는 게 행복하다”고 말하던 ‘제이슨 스타뎀’. 그가 드디어 3년 만에 ‘뤽 베송’과 화려한 재회를 이뤘다. 전세계 액션 마니아들의 우상, 어떤 위험한 상황 속에도 의뢰 받은 물건은 안전하게 배달하는 프로페셔널 ‘트랜스포터’로 돌아온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라스트미션>에서 Audi A8과 블랙 수트 작업복을 걸치고, 스타일리쉬한 액션 활약으로 스크린을 더욱 뜨겁게 달굴 것이다.

-<트랜스포터-라스트 미션>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