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성

 

637,316관객 동원
 1972-03-16출생ㅣ한국ㅣ나비 (2003)
AFI에서 촬영을 전공했다. 우리나라에서는 김형국 촬영감독과 박현철 촬영감독이 이곳에서 수학했을 뿐 아니라 스티븐 스필버그의 단짝 촬영감독인, 야뉴스 카민스키(Janusz Kaminski)감독 역시 AFI에서 수학했다. 그들과 동문인 김현성 감독은 미국에 있는 가족을 뒤로한채, 영화에 대한 욕심과 깊은 애정으로 홀홀 단신 3년전 한국으로 왔다. <흑수선>과 <가문의 영광>의 비주얼 디렉터를 맡았다.
더보기
1972-03-16 출생한국나비 (2003) 데뷔
AFI에서 촬영을 전공했다. 우리나라에서는 김형국 촬영감독과 박현철 촬영감독이 이곳에서 수학했을 뿐 아니라 스티븐 스필버그의 단짝 촬영감독인, 야뉴스 카민스키(Janusz Kaminski)감독 역시 AFI에서 수학했다. 그들과 동문인 김현성 감독은 미국에 있는 가족을 뒤로한채, 영화에 대한 욕심과 깊은 애정으로 홀홀 단신 3년전 한국으로 왔다. <흑수선>과 <가문의 영광>의 비주얼 디렉터를 맡았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