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올라 데이비스

Viola Davis 

6,632,459관객 동원
 1965-08-11 출생ㅣ미국ㅣ파더스 메모리 (1996) 데뷔
<타이타닉>, <앤트원 피셔>, <솔라리스> 등에 출연하며 차곡차곡 커리어를 쌓아온 강렬한 이미지의 소유자 비올라 데이비스. 그녀는 2011년 <헬프>에서 흑인 가정부 ''에이블린 클락'' 역을 맡으며 미국배우조합상, 아카데미와 골든 글로브에 노미네이트 되며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그 후 왕성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그녀는 이번 <프리즈너스>에서 ‘프랭클린’의 부인인 ‘낸시 버치’ 역을 맡아 아이를 잃어버린 부모로서 큰 심경의 변화를 겪는 복합적인 감정을 연기하며, 그녀만의 카리스마를 다시금 선보일 예정이다.

-<프리즈너스> 보도자료 중에서-

평범한 도서관 사서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미래를 볼 수 있는 예지력을 소유한 비범한 인물, ‘엠마’ 역은 비올라 데이비스가 맡았다. 연극 무대와 브라운관을 오가며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였던 비올라 데이비스는 최근 <헬프>에서 에이블린 역을 맡아 오스카상, 골든 글로브상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을 정도로 평단의 찬사를 받는 여배우이다. 본격적인 캐스팅을 시작하기 이전부터 비올라 데이비스를 염두 해둔 리처드 라그라브네스 감독은 “비올라 데이비스와 같은 훌륭한 여배우에게 어울리는 흥미로운 역할로 만들고 싶어 원작 소설의 캐릭터를 다르게 설정했다. 그녀는 놀라운 강인함과 폭발적인 감성을 지닌 대단한 여배우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아 <뷰티풀 크리처스> 속 비올라 데이비스의 모습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더욱이 비올라 데이비스는 2012년 미국 타임지가 선정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으로 선정될 정도로 놀라운 활약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뷰티풀 크리처스> 보도자료 중에서-

최근 <모범시민><나잇 & 데이><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등 주목할 만한 작품들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특히 메릴 스트립과 함께한 <다우트>에서 밀러 부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결과 단 10분의 출연으로 아카데미 여우 조연상, 골든 글로브상 후보에 올랐으며 전국 비평가 협회상을 수상하며 할리우드 최고의 씬 스틸러로 떠올랐다. 캐릭터가 가진 내면의 힘을 가장 적절히 표출해낼 수 있는 최고의 배우로 호평을 받고 있는 그녀는 <헬프>의 ‘에이블린’ 역으로 벌써부터 오스카 여우주연상의 유력한 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헬프> 보도자료 중에서-

2002년, 덴젤 워싱턴과 함께 출연한 영화 <앤트윈 피셔>를 통해 인디펜턴트 스필릿어워드에 노미네이트되며 할리우드 명품 조연으로 떠오른 비올라 데이비스. 2008년 아카데미 5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화제작 <다우트>에 출연해 동시에 아카데미, 골든글로브, 영화배우조합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개성 있는 외모와 독보적인 연기력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비올라 데이비스는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에서 자신만의 존재감을 드러내며 인상 깊은 연기력을 선보일 것이다.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보도자료 중에서-

그녀 자체에서 풍겨지는 강직한 이미지 때문에 그녀는 언제나 영화속에서 가장 이상적이고 냉정한 인격의 소유자 역할만 도맡아 했다. 소더버그는 <솔라리스>에서(이미 표적과 트래픽에서 같이 작업한 바가 있지만) 그녀가 스크린에서 보여준 놀라운 존재감에 다시 한 번 감탄했다. <솔라리스>에서 고든 역할을 맡은 그녀는 다른 사람들이 모두 행성의 노예가 되어가는 상황에서 그것과 싸워 이기는 방법을 발견하는 역할을 맡았다.
더보기
1965-08-11 출생미국파더스 메모리 (1996) 데뷔
<타이타닉>, <앤트원 피셔>, <솔라리스> 등에 출연하며 차곡차곡 커리어를 쌓아온 강렬한 이미지의 소유자 비올라 데이비스. 그녀는 2011년 <헬프>에서 흑인 가정부 ''에이블린 클락'' 역을 맡으며 미국배우조합상, 아카데미와 골든 글로브에 노미네이트 되며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그 후 왕성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그녀는 이번 <프리즈너스>에서 ‘프랭클린’의 부인인 ‘낸시 버치’ 역을 맡아 아이를 잃어버린 부모로서 큰 심경의 변화를 겪는 복합적인 감정을 연기하며, 그녀만의 카리스마를 다시금 선보일 예정이다.

-<프리즈너스> 보도자료 중에서-

평범한 도서관 사서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미래를 볼 수 있는 예지력을 소유한 비범한 인물, ‘엠마’ 역은 비올라 데이비스가 맡았다. 연극 무대와 브라운관을 오가며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였던 비올라 데이비스는 최근 <헬프>에서 에이블린 역을 맡아 오스카상, 골든 글로브상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을 정도로 평단의 찬사를 받는 여배우이다. 본격적인 캐스팅을 시작하기 이전부터 비올라 데이비스를 염두 해둔 리처드 라그라브네스 감독은 “비올라 데이비스와 같은 훌륭한 여배우에게 어울리는 흥미로운 역할로 만들고 싶어 원작 소설의 캐릭터를 다르게 설정했다. 그녀는 놀라운 강인함과 폭발적인 감성을 지닌 대단한 여배우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아 <뷰티풀 크리처스> 속 비올라 데이비스의 모습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더욱이 비올라 데이비스는 2012년 미국 타임지가 선정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으로 선정될 정도로 놀라운 활약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뷰티풀 크리처스> 보도자료 중에서-

최근 <모범시민><나잇 & 데이><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등 주목할 만한 작품들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특히 메릴 스트립과 함께한 <다우트>에서 밀러 부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결과 단 10분의 출연으로 아카데미 여우 조연상, 골든 글로브상 후보에 올랐으며 전국 비평가 협회상을 수상하며 할리우드 최고의 씬 스틸러로 떠올랐다. 캐릭터가 가진 내면의 힘을 가장 적절히 표출해낼 수 있는 최고의 배우로 호평을 받고 있는 그녀는 <헬프>의 ‘에이블린’ 역으로 벌써부터 오스카 여우주연상의 유력한 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헬프> 보도자료 중에서-

2002년, 덴젤 워싱턴과 함께 출연한 영화 <앤트윈 피셔>를 통해 인디펜턴트 스필릿어워드에 노미네이트되며 할리우드 명품 조연으로 떠오른 비올라 데이비스. 2008년 아카데미 5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화제작 <다우트>에 출연해 동시에 아카데미, 골든글로브, 영화배우조합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개성 있는 외모와 독보적인 연기력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비올라 데이비스는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에서 자신만의 존재감을 드러내며 인상 깊은 연기력을 선보일 것이다.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보도자료 중에서-

그녀 자체에서 풍겨지는 강직한 이미지 때문에 그녀는 언제나 영화속에서 가장 이상적이고 냉정한 인격의 소유자 역할만 도맡아 했다. 소더버그는 <솔라리스>에서(이미 표적과 트래픽에서 같이 작업한 바가 있지만) 그녀가 스크린에서 보여준 놀라운 존재감에 다시 한 번 감탄했다. <솔라리스>에서 고든 역할을 맡은 그녀는 다른 사람들이 모두 행성의 노예가 되어가는 상황에서 그것과 싸워 이기는 방법을 발견하는 역할을 맡았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