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카나한

Joe Carnahan 

1,312,603관객 동원
 1969-05-09 출생ㅣ미국ㅣBlood, Guts, Bullets and Octane (1998) 데뷔
조 카나한 감독은 디트로이트 마약수사대의 이야기를 실감나게 묘사한 <나크>를 통해 전 세계 관객들에게 커다란 호평을 받은바 있다. <나크>는 잘 짜인 스토리와 빠른 속도감, 스타일리쉬한 영상미와 충격적인 반전의 재미를 두루 갖춰 ‘강렬한 열정으로 가득 찬 엄청난 영화’, ‘한계를 넘어선 야심 찬 작품’이라는 평을 받았고 신인이었던 그를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드 감독상 후보에 올리는 영광을 선사했다. 이후 조 카나한은 제2의 쿠엔틴 타란티노라 불리게 된다. <나크> 이후 5년 만에 <스모킹 에이스>를 연출한 조 카나한은 자신만의 스타일을 갖춘 감독으로서 확고한 지위를 갖게 되었다. 이번에는 < A-특공대>를 통해 감각적인 연출력을 십분 발휘, 올 여름 가장 스타일리쉬한 액션과 캐릭터로 무장한 블록버스터를 만들어 냈다.

- < A-특공대 >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9-05-09 출생미국Blood, Guts, Bullets and Octane (1998) 데뷔
조 카나한 감독은 디트로이트 마약수사대의 이야기를 실감나게 묘사한 <나크>를 통해 전 세계 관객들에게 커다란 호평을 받은바 있다. <나크>는 잘 짜인 스토리와 빠른 속도감, 스타일리쉬한 영상미와 충격적인 반전의 재미를 두루 갖춰 ‘강렬한 열정으로 가득 찬 엄청난 영화’, ‘한계를 넘어선 야심 찬 작품’이라는 평을 받았고 신인이었던 그를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드 감독상 후보에 올리는 영광을 선사했다. 이후 조 카나한은 제2의 쿠엔틴 타란티노라 불리게 된다. <나크> 이후 5년 만에 <스모킹 에이스>를 연출한 조 카나한은 자신만의 스타일을 갖춘 감독으로서 확고한 지위를 갖게 되었다. 이번에는 < A-특공대>를 통해 감각적인 연출력을 십분 발휘, 올 여름 가장 스타일리쉬한 액션과 캐릭터로 무장한 블록버스터를 만들어 냈다.

- < A-특공대 >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12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