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바나

Eric Bana 

8,969,963관객 동원
 1968-08-09 출생ㅣ호주ㅣThe Castle(1997) 데뷔
호주 출생인 에릭 바나는 리들리 스콧 감독의 전쟁 영화 <블랙 호크 다운> 단 한 편으로 단숨에 할리우드 특급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안 감독의 <헐크>, 브래드 피트와 함께 출연한 <트로이>, 스티븐 스틸버그 감독의 범죄 스릴러 <뮌헨> 등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최고의 스타 배우로 성장했다. 주로 인간적인미가 가득하고 고뇌하는 캐릭터 역할에 주로 출연하다가 <천일의 스캔들> <스타 트렉 : 더 비기닝> <시간 여행자의 아내>으로 인해 로맨스, 악역 연기에 성공적인 도전을 펼치며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쌓아가고 있다.

-<론 서바이버> 보도자료 중에서-

에릭 바나는 호주의 가장 잘 알려진 배우들 중 한 명이다. 몇 년 전, TV 코미디에서의 유명한 경력에서 영화로 자리를 옮긴 에릭은 ‘차퍼’, ‘블랙호크다운’, ‘트로이’, ‘헐크’, ‘뮌헨’, ‘로멀러스, 마이 파더’, ‘천일의 스캔들’과 같은 영화들을 통해 이제 국제적으로 잘 알려진 배우이다.

-<메리와 맥스> 보도자료 중에서-

에릭 바나가 하는 액션은 품격도 다르다. 그는 <블랙 호크 다운>으로 스타 반열에 올랐고, <트로이>와 <뮌헨> 등을 통해 관객의 신뢰를 획득해 왔다. 영화 <한나>에서는 딸을 살인 병기로 키워 낸 미스터리한 인물 에릭을 연기했고, 스스로도 연기 인생에서 가장 강도 높은 액션을 소화한 작품으로 손꼽을 정도로 강력한 리얼 액션을 선보였다. 수 십 개의 컷과 편집에 의지한 액션 씬이 아닌 리얼리티가 생생하게 넘쳐나는 액션을 원했던 감독과 에릭 바나의 의지는 수분 간의 롱테이크 액션 장면으로 실현되었다. 이를 위해 대역 스턴트 없이 직접 장기간 동안 무술 격투씬 촬영에 임해야 했다. 또한, 한나와 에릭의 격투 및 킬러 훈련 과정을 촬영하기에 앞서 시얼샤 로넌과 6주간 맹렬히 액션 합을 맞추기도 했다. 이처럼 파워풀한 액션은 물론, 딸을 살인병기로 훈련시킬 수 밖에 없는 아버지의 비밀과 내적 고뇌를 담은 눈빛 연기까지 에릭 바나의 존재감은 한 마디로 압권이다.

-<한나> 보도자료 중에서-

호주 출신으로 <블랙 호크 다운>을 통해 할리우드에서 주목을 받기 시작했고, 브래드 피트와 함께 열연한 <트로이>의 ‘헥토르’를 맡아 세계적인 스타 반열에 올랐다. <뮌헨>에서 그는 세계적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들과 불꽃 튀는 연기 대결을 선사했다. 신뢰감을 주는 갈색 눈동자는 계속해서 감정적인 변화를 경험해야만 하는 비밀 요원 역할에 더없이 어울렸다. 에릭 바나의 캐스팅은 전 스탭들의 만장 일치로 결정되었고 그는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찬사를 받았다.
더보기
1968-08-09 출생호주The Castle(1997) 데뷔
호주 출생인 에릭 바나는 리들리 스콧 감독의 전쟁 영화 <블랙 호크 다운> 단 한 편으로 단숨에 할리우드 특급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안 감독의 <헐크>, 브래드 피트와 함께 출연한 <트로이>, 스티븐 스틸버그 감독의 범죄 스릴러 <뮌헨> 등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최고의 스타 배우로 성장했다. 주로 인간적인미가 가득하고 고뇌하는 캐릭터 역할에 주로 출연하다가 <천일의 스캔들> <스타 트렉 : 더 비기닝> <시간 여행자의 아내>으로 인해 로맨스, 악역 연기에 성공적인 도전을 펼치며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쌓아가고 있다.

-<론 서바이버> 보도자료 중에서-

에릭 바나는 호주의 가장 잘 알려진 배우들 중 한 명이다. 몇 년 전, TV 코미디에서의 유명한 경력에서 영화로 자리를 옮긴 에릭은 ‘차퍼’, ‘블랙호크다운’, ‘트로이’, ‘헐크’, ‘뮌헨’, ‘로멀러스, 마이 파더’, ‘천일의 스캔들’과 같은 영화들을 통해 이제 국제적으로 잘 알려진 배우이다.

-<메리와 맥스> 보도자료 중에서-

에릭 바나가 하는 액션은 품격도 다르다. 그는 <블랙 호크 다운>으로 스타 반열에 올랐고, <트로이>와 <뮌헨> 등을 통해 관객의 신뢰를 획득해 왔다. 영화 <한나>에서는 딸을 살인 병기로 키워 낸 미스터리한 인물 에릭을 연기했고, 스스로도 연기 인생에서 가장 강도 높은 액션을 소화한 작품으로 손꼽을 정도로 강력한 리얼 액션을 선보였다. 수 십 개의 컷과 편집에 의지한 액션 씬이 아닌 리얼리티가 생생하게 넘쳐나는 액션을 원했던 감독과 에릭 바나의 의지는 수분 간의 롱테이크 액션 장면으로 실현되었다. 이를 위해 대역 스턴트 없이 직접 장기간 동안 무술 격투씬 촬영에 임해야 했다. 또한, 한나와 에릭의 격투 및 킬러 훈련 과정을 촬영하기에 앞서 시얼샤 로넌과 6주간 맹렬히 액션 합을 맞추기도 했다. 이처럼 파워풀한 액션은 물론, 딸을 살인병기로 훈련시킬 수 밖에 없는 아버지의 비밀과 내적 고뇌를 담은 눈빛 연기까지 에릭 바나의 존재감은 한 마디로 압권이다.

-<한나> 보도자료 중에서-

호주 출신으로 <블랙 호크 다운>을 통해 할리우드에서 주목을 받기 시작했고, 브래드 피트와 함께 열연한 <트로이>의 ‘헥토르’를 맡아 세계적인 스타 반열에 올랐다. <뮌헨>에서 그는 세계적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들과 불꽃 튀는 연기 대결을 선사했다. 신뢰감을 주는 갈색 눈동자는 계속해서 감정적인 변화를 경험해야만 하는 비밀 요원 역할에 더없이 어울렸다. 에릭 바나의 캐스팅은 전 스탭들의 만장 일치로 결정되었고 그는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찬사를 받았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