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리타 히로유키

 

533,125관객 동원
 
64년 후쿠오카 현 출생. ‘모리타 히로유키’는 애니메이션 프로덕션 사인 샤프트에 입사하여 <요아타리 요코>로 애니메이션 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그 후 프리랜서로 <마녀배달부 키키> <닌자 용검전>, <날아라 고래피크>, <달려라 메로스>, <죠죠의 신비한 모험>, , <퍼펙트 블루>등 다수 작품의 원화를 담당했다. <골든 보이>로 연출 데뷔를 하였으나 전략적인 훈련을 위해 스튜디오 지브리에 입사한다. 지브리 미술관 오픈작인 <코로의 산책>의 원화를 맡으면서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에게 발탁되었다. 마침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스튜디오 지브리의 세대교체를 위해 후계자로 내세울 신인 감독을 발굴하고 있던 중이었다. ‘모리타 히로유키’의 잠재력과 데뷔작의 연출력을 검토한 결과 자신이 기획하고 있던 <고양이의 보은>이라는 신작을 맡겼다. 어릴 때부터 애니메이터의 꿈을 키워온 ‘모리타 히로유키’ 감독은 차근차근 배워온 연출력과 기술력이 바탕이 되어 기회가 왔을 때 화려한 역량을 펼칠 수 있었다. 그래서 탄탄한 기획력에 자신만의 독특하고 환상적인 분위기 연출로 <고양이의 보은>은 지브리의 새로운 바람을 당당히 자리 매김 할 수 있었다.
더보기
64년 후쿠오카 현 출생. ‘모리타 히로유키’는 애니메이션 프로덕션 사인 샤프트에 입사하여 <요아타리 요코>로 애니메이션 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그 후 프리랜서로 <마녀배달부 키키> <닌자 용검전>, <날아라 고래피크>, <달려라 메로스>, <죠죠의 신비한 모험>, , <퍼펙트 블루>등 다수 작품의 원화를 담당했다. <골든 보이>로 연출 데뷔를 하였으나 전략적인 훈련을 위해 스튜디오 지브리에 입사한다. 지브리 미술관 오픈작인 <코로의 산책>의 원화를 맡으면서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에게 발탁되었다. 마침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스튜디오 지브리의 세대교체를 위해 후계자로 내세울 신인 감독을 발굴하고 있던 중이었다. ‘모리타 히로유키’의 잠재력과 데뷔작의 연출력을 검토한 결과 자신이 기획하고 있던 <고양이의 보은>이라는 신작을 맡겼다. 어릴 때부터 애니메이터의 꿈을 키워온 ‘모리타 히로유키’ 감독은 차근차근 배워온 연출력과 기술력이 바탕이 되어 기회가 왔을 때 화려한 역량을 펼칠 수 있었다. 그래서 탄탄한 기획력에 자신만의 독특하고 환상적인 분위기 연출로 <고양이의 보은>은 지브리의 새로운 바람을 당당히 자리 매김 할 수 있었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