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형진

 

1,498,989관객 동원
 1964 출생ㅣ한국ㅣ호로비츠를 위하여 (2006) 데뷔
권형진 감독은 그의 장편 데뷔작 <호로비츠를 위하여>를 통해 제44회 대종상 영화제 신인감독상을 수상하며 그의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았다. 가슴 따뜻한 감동을 담은 전작과는 완전히 대비되는 스릴러 장르의 영화 <트럭>으로 두번째 출사표를 던졌다. 그는, 우리가 살아가는 현실의 잔인함과 끔찍함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기 보다는 뜻하지 않게 극한의 상황에 처한 주인공이 그 속에서 어떻게 느끼고 행동하는가에 더욱 초첨을 맞추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세 번째 장편 <웨딩드레스>에서는 송윤아, 김향기와 함께 가슴 아픈 모녀의 사랑을 선보인다. 이별은 앞둔 어린 딸과 엄마의 일상생활을 통해서 관객들의 마음 속에 감동의 울림을 주고 싶다고.
더보기
1964 출생한국호로비츠를 위하여 (2006) 데뷔
권형진 감독은 그의 장편 데뷔작 <호로비츠를 위하여>를 통해 제44회 대종상 영화제 신인감독상을 수상하며 그의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았다. 가슴 따뜻한 감동을 담은 전작과는 완전히 대비되는 스릴러 장르의 영화 <트럭>으로 두번째 출사표를 던졌다. 그는, 우리가 살아가는 현실의 잔인함과 끔찍함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기 보다는 뜻하지 않게 극한의 상황에 처한 주인공이 그 속에서 어떻게 느끼고 행동하는가에 더욱 초첨을 맞추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세 번째 장편 <웨딩드레스>에서는 송윤아, 김향기와 함께 가슴 아픈 모녀의 사랑을 선보인다. 이별은 앞둔 어린 딸과 엄마의 일상생활을 통해서 관객들의 마음 속에 감동의 울림을 주고 싶다고.
더보기
2015
2008
2006
2001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