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 마주르스키

Paul Mazursky  

45,739관객 동원
 
1930년 4월 25일 뉴욕의 브룩클린에서 태어난 마주르스키는 뉴욕에 있는 나이트클럽에서 별 볼 일없는 코메디언으로 일하다가 < Danny Kate Show>의 방송 작가를 지내며 60년대 중반까지 작가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다.
마주르스키는 1969년 < Bob & Carol & Ted & Alice>를 만들어 성공적으로 영화 감독에 데뷔한다.
이 영화는 중산층의 성에 관한 보고서로 인간의 허위의식과 욕망을 코믹하게 드라마화시킨 작품으로 이후 성에 관한 독특한 소재의 영화들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는다.
70년대 들어 마주르스키는 혼자 사는 여성을 통해 미국사회의 변화된 성 가치관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독신녀 에리카>(1978)로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는다.
80년대 들어서도 마주르스키는 <결혼 기념일>(1988), <적 그리고 사랑이야기>(1989), <페이스풀>(1996)을 통해 여성의 이야기를 통해 끊임없이 대중과의 따뜻한 교감을 나눈 감독이다.
마주르스키는 <칼리토>(1993), <러브 어페어>(1994)등 30여편의 영화에서 배우로서의 재능을 보여주었으며 자신의 작품은 물론 다른 영화의 시나리오도 쓸 만큼 작가로서의 능력도 인정받았다.
90년대 들어서는 <픽클>(1993), <페이스풀>(1996)등의 코미디 영화를 만들었다.
더보기
1930년 4월 25일 뉴욕의 브룩클린에서 태어난 마주르스키는 뉴욕에 있는 나이트클럽에서 별 볼 일없는 코메디언으로 일하다가 < Danny Kate Show>의 방송 작가를 지내며 60년대 중반까지 작가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다.
마주르스키는 1969년 < Bob & Carol & Ted & Alice>를 만들어 성공적으로 영화 감독에 데뷔한다.
이 영화는 중산층의 성에 관한 보고서로 인간의 허위의식과 욕망을 코믹하게 드라마화시킨 작품으로 이후 성에 관한 독특한 소재의 영화들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는다.
70년대 들어 마주르스키는 혼자 사는 여성을 통해 미국사회의 변화된 성 가치관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독신녀 에리카>(1978)로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는다.
80년대 들어서도 마주르스키는 <결혼 기념일>(1988), <적 그리고 사랑이야기>(1989), <페이스풀>(1996)을 통해 여성의 이야기를 통해 끊임없이 대중과의 따뜻한 교감을 나눈 감독이다.
마주르스키는 <칼리토>(1993), <러브 어페어>(1994)등 30여편의 영화에서 배우로서의 재능을 보여주었으며 자신의 작품은 물론 다른 영화의 시나리오도 쓸 만큼 작가로서의 능력도 인정받았다.
90년대 들어서는 <픽클>(1993), <페이스풀>(1996)등의 코미디 영화를 만들었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