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랭

Stephen Lang 

18,014,797관객 동원
 1952-07-11 출생ㅣ미국ㅣTwice in a Lifetime (1985) 데뷔
비밀을 간직한 눈먼 노인 역에는 <아바타>에서 마일즈 쿼리치 대령 역을 맡아 파워풀한 액션과 묵직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는 스티븐 랭이 맡아 열연을 펼쳤다. 눈먼 노인 역을 소화하기 위해 시야를 차단하는 특수 렌즈를 끼고 촬영에 임하는가 하면, 퇴역 군인 특유의 민첩함이 더해진 격렬한 액션까지 벌이며 노장 투혼을 발휘한 스티븐 랭. 연출을 맡은 페데 알바레즈 감독은 “스티븐 랭이 가진 존재감 자체가 위압감을 만들어냈다”며 그의 압도적인 카리스마에 만족감을 드러냈고, 해외 유수 매체들 역시 “올해 영화계 최고의 악인”(BLOOD-DISGUSTING) 등의 극찬을 쏟아내기도 했다. 스티븐 랭은 앞은 보이지 않지만 자신이 가진 모든 감각을 동원해 침입자들을 맹렬히 뒤쫓고, 불이 꺼진 집에서 점점 포위망을 좁혀 와 숨조차 쉴 수 없는 긴장감을 선사하며 영화의 몰입감을 책임질 예정이다.

-<맨 인 더 다크> 보도자료 중에서-

‘코난’의 숙적이자 ‘코난’ 아버지의 원수로 히보리아 전역에서 가장 악한 장군으로 분한 스티븐 랭은 자신의 역할인 ‘카라 짐’의 평생의 업은 그의 죽은 아내를 살리고 영생을 얻기 위한 목적으로 아케론의 가면을 회생시키는 것이다. 그는 극의 초입부에 어린 ‘코난’에게 약탈의 쓴 맛이 뭔지를 가혹하게 알려주며 등장한다. 세계를 지배하고자 일찍이 아케론을 파멸로 내몰았던 전설의 마스크를 완성하려는 어둠의 제왕으로 시메리안 부족이 나눠가진 마스크의 조각을 손에 넣기 위해 ‘코난’ 부족을 학살하고 그로 인해 ‘코난’의 원수가 된다.

-<코난: 암흑의 시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52-07-11 출생미국Twice in a Lifetime (1985) 데뷔
비밀을 간직한 눈먼 노인 역에는 <아바타>에서 마일즈 쿼리치 대령 역을 맡아 파워풀한 액션과 묵직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는 스티븐 랭이 맡아 열연을 펼쳤다. 눈먼 노인 역을 소화하기 위해 시야를 차단하는 특수 렌즈를 끼고 촬영에 임하는가 하면, 퇴역 군인 특유의 민첩함이 더해진 격렬한 액션까지 벌이며 노장 투혼을 발휘한 스티븐 랭. 연출을 맡은 페데 알바레즈 감독은 “스티븐 랭이 가진 존재감 자체가 위압감을 만들어냈다”며 그의 압도적인 카리스마에 만족감을 드러냈고, 해외 유수 매체들 역시 “올해 영화계 최고의 악인”(BLOOD-DISGUSTING) 등의 극찬을 쏟아내기도 했다. 스티븐 랭은 앞은 보이지 않지만 자신이 가진 모든 감각을 동원해 침입자들을 맹렬히 뒤쫓고, 불이 꺼진 집에서 점점 포위망을 좁혀 와 숨조차 쉴 수 없는 긴장감을 선사하며 영화의 몰입감을 책임질 예정이다.

-<맨 인 더 다크> 보도자료 중에서-

‘코난’의 숙적이자 ‘코난’ 아버지의 원수로 히보리아 전역에서 가장 악한 장군으로 분한 스티븐 랭은 자신의 역할인 ‘카라 짐’의 평생의 업은 그의 죽은 아내를 살리고 영생을 얻기 위한 목적으로 아케론의 가면을 회생시키는 것이다. 그는 극의 초입부에 어린 ‘코난’에게 약탈의 쓴 맛이 뭔지를 가혹하게 알려주며 등장한다. 세계를 지배하고자 일찍이 아케론을 파멸로 내몰았던 전설의 마스크를 완성하려는 어둠의 제왕으로 시메리안 부족이 나눠가진 마스크의 조각을 손에 넣기 위해 ‘코난’ 부족을 학살하고 그로 인해 ‘코난’의 원수가 된다.

-<코난: 암흑의 시대>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18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