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튜 맥커너히

Matthew McConaughey 

15,712,944관객 동원
 1969-11-04출생ㅣ미국ㅣ못말리는 연인들(1993)
수식어 하나로 표현할 수 없는 천의 얼굴을 가진 할리우드 대표 배우 매튜 맥커너히가 기적 같은 실화의 주인공 론 우드로프로 돌아왔다. 할리우드 메이저영화부터 독립영화계까지 폭넓게 아우르는 연기스펙트럼을 선보이며, 대체 불가능한 존재감을 전해온 그의 또 다른 변신에 전세계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시한부 판정을 받았지만 생을 향한 강렬한 의지를 통해 무려 7년을 더 살았던 실화의 주인공으로 변신하기 무려 20kg의 체중을 감량하는 투혼을 펼쳤다. 한눈에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수척해진 에이즈 환자를 연기해낸 노력파 배우이기도 한 매튜 맥커너히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을 통해 지난 제71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고, 오는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의 유력후보로 거론되는 등 막강한 연기내공을 가진 대표 배우로 국내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고 있다.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 보도자료 중에서-

매튜 맥커너히는 할리우드 박스 오피스에서 10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리는 흥행 배우 중하나며 피플지에서 선정한 ‘현존하는 가장 섹시한 남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오스틴 주의 텍사스 대학 재학 시절 매튜 맥커너히의 꿈은 변호사였다. 기말 고사 전 오그 만디노의 소설 『위대한 상인의 비밀』을 읽고 영감을 받아 전공을 법학에서 영화학으로 바꾸기로 한다. 1991년에 영화배우로 데뷔하여 여러 편의 단편 영화와 텍사스 주의 지역 광고에 출연했으며 단편 영화를 감독하기도 했다. 오스틴 주에서 캐스팅 디렉터이자 프로듀서인 돈 필립스의 소개로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를 만나게 되고 고전 컬트 영화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의 ‘우더슨’역할을 맡게 된다. 그 후 지금까지 40편이 넘는 장편 영화에 출연했으며 제작자이자 감독, 자선 사업가로 활동 중이다. 페넬로페 크루즈와 출연한 <사하라>로 ‘피플 초이스 어워드’를 수상하고 이 영화를 제작한 그의 제작사 ‘j.k. 리빈 프로덕션’은 명실상부한 메이저 회사로 자리매김했다. 매튜 맥커너히의 제작사 j.k. 리빈 프로덕션은 장편 다큐멘터리 <핸즈 온 핸드 보디>를 제작했으며 지금도 여러 스튜디오와 협력하여 다양한 작품들을 제작하고 있다. 매튜 맥커너히는 배우와 제작자로서의 경력을 착실히 쌓으면서 그 공을 사회에 환원하고 있다. 2008년 ‘더 저스트 킵 리빈 재단(The just keep livin Foundation)’을 설립하고 청소년들이 어른이 될 때까지 건강, 교육의 중요성을 가르치고 자활을 돕는 일을 하고 있다.

-<페이퍼보이: 사형수의 편지> 보도자료 중에서-

매튜 맥커너히는 남성미 물씬 풍겨 나는 근육질 몸매에 지적인 마스크, 살인 미소까지 다양한 매력을 두루 갖춘 준비된 배우로 헐리우드의 거장 감독들이 가장 캐스팅하고 싶어하는 배우이자 여배우들이 함께 연기하고 싶은 배우로 손꼽힌다. 드류 배리모어의 연인으로 출연한 <보이즈 온 더 사이드>에 출연하며 주목을 받은 그는 조엘 슈마허 감독의 <타임 투 킬>에서 신참내기 변호사 역할을 맡아 단숨에 스타로 떠올랐으며, 이후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아미스타드>에 연속 출연하며 그 입지를 확실하게 다졌다. 국내에서는 <10일 안에 남자친구에게 차이는 법>을 통해 많은 여성 팬을 확보하며 다양한 캐릭터로 안정된 연기력과 노련함을 선보인 그가 분한 ‘킬러조’는 경찰이지만 한 편으로는 청부 살인업자. 그는 단 한 번의 실패도 용납하지 않는 냉혈한 킬러로 보험금을 위해 어머니를 죽이기 위해 딸 ‘도티’를 담보로 내걸기까지 한 한 가족에게 고용 된다. 그는 이 가족의 희망인 듯 하였으나 모든 것을 파국으로 이끄는 캐릭터로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킬러조> 보도자료 중에서-

다양하고 폭넓은 연기로 탄탄하게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배우. 1997년 관객과 평단의 뜨거운 찬사를 받은 <타임 투 킬>로 제6회 MTV영화제 주목할만한 배우상을 수상했다. 이후 영화계의 거장들과 많은 작품을 하며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10일 안에 남자 친구에게 차이는 법><달콤한 백수와 사랑 만들기><사랑보다 황금> 등 로맨틱 코미디와 <레인 오브 파이어><사하라> 등의 블록버스터에 출연하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섹시스타로 자리매김했다. <타임 투 킬>에 이어 두 번째로 변호사 역할에 도전한 매튜 맥커너히는 안정된 연기력과 노련함으로 속물이지만 미워할 수 없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링컨 차를 타는 변호사>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9-11-04 출생미국못말리는 연인들(1993) 데뷔
수식어 하나로 표현할 수 없는 천의 얼굴을 가진 할리우드 대표 배우 매튜 맥커너히가 기적 같은 실화의 주인공 론 우드로프로 돌아왔다. 할리우드 메이저영화부터 독립영화계까지 폭넓게 아우르는 연기스펙트럼을 선보이며, 대체 불가능한 존재감을 전해온 그의 또 다른 변신에 전세계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시한부 판정을 받았지만 생을 향한 강렬한 의지를 통해 무려 7년을 더 살았던 실화의 주인공으로 변신하기 무려 20kg의 체중을 감량하는 투혼을 펼쳤다. 한눈에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수척해진 에이즈 환자를 연기해낸 노력파 배우이기도 한 매튜 맥커너히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을 통해 지난 제71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고, 오는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의 유력후보로 거론되는 등 막강한 연기내공을 가진 대표 배우로 국내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고 있다.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 보도자료 중에서-

매튜 맥커너히는 할리우드 박스 오피스에서 10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리는 흥행 배우 중하나며 피플지에서 선정한 ‘현존하는 가장 섹시한 남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오스틴 주의 텍사스 대학 재학 시절 매튜 맥커너히의 꿈은 변호사였다. 기말 고사 전 오그 만디노의 소설 『위대한 상인의 비밀』을 읽고 영감을 받아 전공을 법학에서 영화학으로 바꾸기로 한다. 1991년에 영화배우로 데뷔하여 여러 편의 단편 영화와 텍사스 주의 지역 광고에 출연했으며 단편 영화를 감독하기도 했다. 오스틴 주에서 캐스팅 디렉터이자 프로듀서인 돈 필립스의 소개로 감독 리차드 링크레이터를 만나게 되고 고전 컬트 영화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의 ‘우더슨’역할을 맡게 된다. 그 후 지금까지 40편이 넘는 장편 영화에 출연했으며 제작자이자 감독, 자선 사업가로 활동 중이다. 페넬로페 크루즈와 출연한 <사하라>로 ‘피플 초이스 어워드’를 수상하고 이 영화를 제작한 그의 제작사 ‘j.k. 리빈 프로덕션’은 명실상부한 메이저 회사로 자리매김했다. 매튜 맥커너히의 제작사 j.k. 리빈 프로덕션은 장편 다큐멘터리 <핸즈 온 핸드 보디>를 제작했으며 지금도 여러 스튜디오와 협력하여 다양한 작품들을 제작하고 있다. 매튜 맥커너히는 배우와 제작자로서의 경력을 착실히 쌓으면서 그 공을 사회에 환원하고 있다. 2008년 ‘더 저스트 킵 리빈 재단(The just keep livin Foundation)’을 설립하고 청소년들이 어른이 될 때까지 건강, 교육의 중요성을 가르치고 자활을 돕는 일을 하고 있다.

-<페이퍼보이: 사형수의 편지> 보도자료 중에서-

매튜 맥커너히는 남성미 물씬 풍겨 나는 근육질 몸매에 지적인 마스크, 살인 미소까지 다양한 매력을 두루 갖춘 준비된 배우로 헐리우드의 거장 감독들이 가장 캐스팅하고 싶어하는 배우이자 여배우들이 함께 연기하고 싶은 배우로 손꼽힌다. 드류 배리모어의 연인으로 출연한 <보이즈 온 더 사이드>에 출연하며 주목을 받은 그는 조엘 슈마허 감독의 <타임 투 킬>에서 신참내기 변호사 역할을 맡아 단숨에 스타로 떠올랐으며, 이후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아미스타드>에 연속 출연하며 그 입지를 확실하게 다졌다. 국내에서는 <10일 안에 남자친구에게 차이는 법>을 통해 많은 여성 팬을 확보하며 다양한 캐릭터로 안정된 연기력과 노련함을 선보인 그가 분한 ‘킬러조’는 경찰이지만 한 편으로는 청부 살인업자. 그는 단 한 번의 실패도 용납하지 않는 냉혈한 킬러로 보험금을 위해 어머니를 죽이기 위해 딸 ‘도티’를 담보로 내걸기까지 한 한 가족에게 고용 된다. 그는 이 가족의 희망인 듯 하였으나 모든 것을 파국으로 이끄는 캐릭터로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킬러조> 보도자료 중에서-

다양하고 폭넓은 연기로 탄탄하게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배우. 1997년 관객과 평단의 뜨거운 찬사를 받은 <타임 투 킬>로 제6회 MTV영화제 주목할만한 배우상을 수상했다. 이후 영화계의 거장들과 많은 작품을 하며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10일 안에 남자 친구에게 차이는 법><달콤한 백수와 사랑 만들기><사랑보다 황금> 등 로맨틱 코미디와 <레인 오브 파이어><사하라> 등의 블록버스터에 출연하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섹시스타로 자리매김했다. <타임 투 킬>에 이어 두 번째로 변호사 역할에 도전한 매튜 맥커너히는 안정된 연기력과 노련함으로 속물이지만 미워할 수 없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링컨 차를 타는 변호사>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