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셀 피콜리

Michel Piccoli 

271,198관객 동원
 1925-12-27 출생ㅣ프랑스
프랑스의 주역배우 미셀 피콜리는 1925년 프랑스 파리 출신으로 본명은 자끄 다니엘 미셀 피콜리라는 긴 이름이었다. 1945년에서 1955년 사이에 대부분을 프랑스 연극 무대에서 보내다가 1955년 영화계에 데뷔하면서 스타가 되지만 사실 진정한 스타덤은 1961년 < Le Doulos>을 통해서였다. 1963년에 장 뤽 고다르의 <경멸: Le Mepris>에 출연하면서 또 한번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헐리웃 스타 케리 그란트, 지미 스튜어트, 게리 쿠퍼와 마찬가지로, 피콜리는 자신이 갖고 있던 고유의 성격을 연기를 위해 바꿔야 하는 어려움은 없었다. 냉소적이면서도 핸섬한 그의 이미지 그 자체가 영화적이었기 때문이다. 또한 앞서 열거한 배우들처럼 피콜리 역시 다양한 스타일의 감독들이 내거는 전제 조건에 잘 부합되었다. 사실 히치콕이나 장 뤽 고다르, 루이 브뉘엘, 루이 말 등가 같은 명 감독들 일할 수 있는 기회를 그처럼 많이 가진 배우는 매우 드물다. 1999년 < Rien sur Robert>에까지 100편이 넘는 영화에서 활약한 피콜리는 예술영화에서 상업영화에 까지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오갔다. 피콜리의 연기력은 그의 세계적인 수상내역 들이 증명해준다. 1979년 < Salto nel Vuoto>로 깐느 남우주연상을, < Une Etrange Affaire>으로는 1982년 베를린 남우주연상을 수상했고, 1991년엔 < La belle noiseuse>에서 창작의 고통으로 몸부림치는 화가를 연기해서 전세계적인 찬사를 받은 바 있다.
1976년엔 그의 화려한 연기인생을 담은 저서 < Dialogue Egoistes>를 공저하였다.
더보기
1925-12-27 출생프랑스
프랑스의 주역배우 미셀 피콜리는 1925년 프랑스 파리 출신으로 본명은 자끄 다니엘 미셀 피콜리라는 긴 이름이었다. 1945년에서 1955년 사이에 대부분을 프랑스 연극 무대에서 보내다가 1955년 영화계에 데뷔하면서 스타가 되지만 사실 진정한 스타덤은 1961년 < Le Doulos>을 통해서였다. 1963년에 장 뤽 고다르의 <경멸: Le Mepris>에 출연하면서 또 한번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헐리웃 스타 케리 그란트, 지미 스튜어트, 게리 쿠퍼와 마찬가지로, 피콜리는 자신이 갖고 있던 고유의 성격을 연기를 위해 바꿔야 하는 어려움은 없었다. 냉소적이면서도 핸섬한 그의 이미지 그 자체가 영화적이었기 때문이다. 또한 앞서 열거한 배우들처럼 피콜리 역시 다양한 스타일의 감독들이 내거는 전제 조건에 잘 부합되었다. 사실 히치콕이나 장 뤽 고다르, 루이 브뉘엘, 루이 말 등가 같은 명 감독들 일할 수 있는 기회를 그처럼 많이 가진 배우는 매우 드물다. 1999년 < Rien sur Robert>에까지 100편이 넘는 영화에서 활약한 피콜리는 예술영화에서 상업영화에 까지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오갔다. 피콜리의 연기력은 그의 세계적인 수상내역 들이 증명해준다. 1979년 < Salto nel Vuoto>로 깐느 남우주연상을, < Une Etrange Affaire>으로는 1982년 베를린 남우주연상을 수상했고, 1991년엔 < La belle noiseuse>에서 창작의 고통으로 몸부림치는 화가를 연기해서 전세계적인 찬사를 받은 바 있다.
1976년엔 그의 화려한 연기인생을 담은 저서 < Dialogue Egoistes>를 공저하였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