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라르 피레스

Gerard Pires 

51,917관객 동원
 1942-08-31 출생
1942년 프랑스 태생. 한마디로 `스피드광`. 어린시절부터 모험과 색다른 경험을 즐기며 성장한 그는 20대에 들어서자 카레이서로서 인생의 새로운 모험을 시도했다. 그 후 광고에 대한 묘한 매력에 이끌려 광고업계에 뛰어든 그는 연출과 관련된 프로덕션 밑바닥부터 차근차근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 나가기 시작한다. 30대에 광고감독으로 데뷔한 그는 고집스럽게 자동차 광고만을 찍는 유난함을 보인다. 푸조, 사브, 시트로엥, 볼보 등 200여편에 이르는 자동차 광고만을 고집했던 그는 유럽 최고의 자동차 광고전담 감독으로 명성을 쌓으며 업계 일인자 자리를 확고부동하게 지켜냈다.
이 후 프랑스의 유명한 제작자 피에르 브라운버거의 도움으로 자신이 직접 시나리오를 쓴 코미디 영화 <에로티시모(Erotissimo)>를 연출하며 영화계에 첫발을 내딛는다. 하지만 본업은 광고연출, 부업은 영화감독이었던 그는 영화보다는 광고 연출에 전념하게 된다. 그러던 중 프랑스 최고의 감독겸 제작자로 이름을 날리던 뤽 베송이 그에게 자신이 직접 쓴 시나리오로 영화연출을 의뢰하고, 끈질긴 설득끝에 영화 <택시>의 연출을 맡게된다. 오랫동안 자동차 광고에 몰두했던 감독답게 영화 <택시>는 자동차의 특성과 스피드를 스크린에 그대로 살려내면서 많은 호응을 얻어냈고, 커다란 상업적 성공을 거두게 된다. 하지만 제라드 피레는 <택시>의 후속편 연출을 고사하고 자신의 본업에 복귀한다. 그 후 헐리웃 진출작 1호인 <스틸>과 함께 2002년 스크린으로 돌아왔다.
더보기
1942-08-31 출생
1942년 프랑스 태생. 한마디로 `스피드광`. 어린시절부터 모험과 색다른 경험을 즐기며 성장한 그는 20대에 들어서자 카레이서로서 인생의 새로운 모험을 시도했다. 그 후 광고에 대한 묘한 매력에 이끌려 광고업계에 뛰어든 그는 연출과 관련된 프로덕션 밑바닥부터 차근차근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 나가기 시작한다. 30대에 광고감독으로 데뷔한 그는 고집스럽게 자동차 광고만을 찍는 유난함을 보인다. 푸조, 사브, 시트로엥, 볼보 등 200여편에 이르는 자동차 광고만을 고집했던 그는 유럽 최고의 자동차 광고전담 감독으로 명성을 쌓으며 업계 일인자 자리를 확고부동하게 지켜냈다.
이 후 프랑스의 유명한 제작자 피에르 브라운버거의 도움으로 자신이 직접 시나리오를 쓴 코미디 영화 <에로티시모(Erotissimo)>를 연출하며 영화계에 첫발을 내딛는다. 하지만 본업은 광고연출, 부업은 영화감독이었던 그는 영화보다는 광고 연출에 전념하게 된다. 그러던 중 프랑스 최고의 감독겸 제작자로 이름을 날리던 뤽 베송이 그에게 자신이 직접 쓴 시나리오로 영화연출을 의뢰하고, 끈질긴 설득끝에 영화 <택시>의 연출을 맡게된다. 오랫동안 자동차 광고에 몰두했던 감독답게 영화 <택시>는 자동차의 특성과 스피드를 스크린에 그대로 살려내면서 많은 호응을 얻어냈고, 커다란 상업적 성공을 거두게 된다. 하지만 제라드 피레는 <택시>의 후속편 연출을 고사하고 자신의 본업에 복귀한다. 그 후 헐리웃 진출작 1호인 <스틸>과 함께 2002년 스크린으로 돌아왔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