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 맥카트니

Paul McCartney 

31,608관객 동원
 1942-06-18출생ㅣ영국
호사가들에 의해 사람들은 존 레논과 오노 요코가 비틀즈 해체의 주범이라고들 하지만, 사실 비틀즈 탈퇴를 가장 먼저 공표한 건 다름 아닌 폴 매카트니였다. 또한 조지 해리슨을 비틀즈에 들어오게 한 것도 그였다. 폴 매카트니의 음악적 욕심과 독단이 때로는 조지를 괴롭게 했고, ‘Hey Jude’를 녹음하며 발생했던 갈등이 영상으로 남아 <조지 해리슨>에서도 보여지지만, 비틀즈의 왕성한 창작 활동의 중심에 폴 매카트니가 있었음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Yesterday’와 ‘Till There Was You’, ‘Hey Jude’ 등 그의 서정적인 노래들은 비틀즈 음악이 대중과 유리되지 않고 그들의 삶에 들어가 자리할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었다. 또한 음악인으로서 조지 해리슨의 성장을 잘 알고 있었던 것도 폴 매카트니였다. 조지 해리슨의 출발에서부터 끝을 지켜본 유일의 멤버인 것이다. 다큐멘터리 <조지 해리슨>에서 비틀즈와 조지 해리슨의 일화들을 그의 입으로 듣는 순간, 형언할 수 없는 짜릿함을 느끼게 될 것이다.

-<조지 해리슨>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42-06-18 출생영국 데뷔
호사가들에 의해 사람들은 존 레논과 오노 요코가 비틀즈 해체의 주범이라고들 하지만, 사실 비틀즈 탈퇴를 가장 먼저 공표한 건 다름 아닌 폴 매카트니였다. 또한 조지 해리슨을 비틀즈에 들어오게 한 것도 그였다. 폴 매카트니의 음악적 욕심과 독단이 때로는 조지를 괴롭게 했고, ‘Hey Jude’를 녹음하며 발생했던 갈등이 영상으로 남아 <조지 해리슨>에서도 보여지지만, 비틀즈의 왕성한 창작 활동의 중심에 폴 매카트니가 있었음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Yesterday’와 ‘Till There Was You’, ‘Hey Jude’ 등 그의 서정적인 노래들은 비틀즈 음악이 대중과 유리되지 않고 그들의 삶에 들어가 자리할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었다. 또한 음악인으로서 조지 해리슨의 성장을 잘 알고 있었던 것도 폴 매카트니였다. 조지 해리슨의 출발에서부터 끝을 지켜본 유일의 멤버인 것이다. 다큐멘터리 <조지 해리슨>에서 비틀즈와 조지 해리슨의 일화들을 그의 입으로 듣는 순간, 형언할 수 없는 짜릿함을 느끼게 될 것이다.

-<조지 해리슨>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