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빗 듈리스

David Thewlis 

8,729,422관객 동원
 1963-03-20 출생ㅣ영국ㅣ로드 (1988) 데뷔
1986년 데뷔. 꾸준한 작품활동으로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이며 1993년 <네이키드>란 영화로 ‘국제 영화 비평가 협회’ 최우수 남우주연상, ‘깐느 영화제’ 남우 주연상 등 많은 상을 휩쓸며 실력을 인정 받는다. 훤칠한 키와 지적인 이미지로 다양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영국의 대표 연기파 배우로서 사랑 받고 있다.

-<더 레이디> 보도자료 중에서-

데뷔 초창기에 연극과 TV를 주 무대로 삼던 데이빗 듈리스는 1988년 마이크 리 감독의 <로드>를 통해 스크린에 데뷔했다. 마이크 리 감독의 영화 <네이키드>에서 영화광으로 신들린 열연을 선보인 그는 그 해 칸영화제 남우주연상을 비롯해 뉴욕비평가협회, 전미비평가협회, 런던비평가협회의 남우주연상을 휩쓸며 명성을 얻었다. 완전히 자신의 벽을 허물고 캐릭터에 녹아 드는 그의 자유롭고도 열정적인 연기는 단 숨에 그를 세계적 연기파 배우로 인정받게 만들었다. 최근에는 해리포터 시리즈를 통해 다시금 전세계적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확인시켰으며, 연기뿐 아니라 제작, 감독, 각본가로서도 활동하는 지성파 배우로 사랑 받고 있다.

-<미스터 나이스> 보도자료 중에서-

영국 블랙풀에서 태어난 데이빗 듈리스는 18세에 런던으로 건너가 저명한 길드 홀스쿨에서 음악과 드라마를 공부한다. 텔레비젼과 연극무대에서 연기력을 쌓은 그는 마이크 리 감독의 네이키드에서 영화광 역을 맡아 깐느영화제, 국제 영화비평가 협회 , 뉴욕과 런던 영화 비평가 협회등에서 최우수 남우 주연상을 수상해 국제적인 명성을 얻게된다. 장 자크아노 감독의 티벳에서 7년 에서는 브래드 피트와 함께 포로수용소에서 탈출하여 낯선 땅 티벳에 이르는 동료 페터역을 맡아 인상깊은 연기를 보여주었다. 영국의 작품성있는 저예산 영화에 주로 출연해오다 베르톨루치 감독에게 매료되어 하나의 선택 출연을 승낙했다. 최근 자신이 각본을 쓴 치키 라는 작품으로 감독에 데뷔해 연출 역량도 인정받았다.
더보기
1963-03-20 출생영국로드 (1988) 데뷔
1986년 데뷔. 꾸준한 작품활동으로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이며 1993년 <네이키드>란 영화로 ‘국제 영화 비평가 협회’ 최우수 남우주연상, ‘깐느 영화제’ 남우 주연상 등 많은 상을 휩쓸며 실력을 인정 받는다. 훤칠한 키와 지적인 이미지로 다양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영국의 대표 연기파 배우로서 사랑 받고 있다.

-<더 레이디> 보도자료 중에서-

데뷔 초창기에 연극과 TV를 주 무대로 삼던 데이빗 듈리스는 1988년 마이크 리 감독의 <로드>를 통해 스크린에 데뷔했다. 마이크 리 감독의 영화 <네이키드>에서 영화광으로 신들린 열연을 선보인 그는 그 해 칸영화제 남우주연상을 비롯해 뉴욕비평가협회, 전미비평가협회, 런던비평가협회의 남우주연상을 휩쓸며 명성을 얻었다. 완전히 자신의 벽을 허물고 캐릭터에 녹아 드는 그의 자유롭고도 열정적인 연기는 단 숨에 그를 세계적 연기파 배우로 인정받게 만들었다. 최근에는 해리포터 시리즈를 통해 다시금 전세계적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확인시켰으며, 연기뿐 아니라 제작, 감독, 각본가로서도 활동하는 지성파 배우로 사랑 받고 있다.

-<미스터 나이스> 보도자료 중에서-

영국 블랙풀에서 태어난 데이빗 듈리스는 18세에 런던으로 건너가 저명한 길드 홀스쿨에서 음악과 드라마를 공부한다. 텔레비젼과 연극무대에서 연기력을 쌓은 그는 마이크 리 감독의 네이키드에서 영화광 역을 맡아 깐느영화제, 국제 영화비평가 협회 , 뉴욕과 런던 영화 비평가 협회등에서 최우수 남우 주연상을 수상해 국제적인 명성을 얻게된다. 장 자크아노 감독의 티벳에서 7년 에서는 브래드 피트와 함께 포로수용소에서 탈출하여 낯선 땅 티벳에 이르는 동료 페터역을 맡아 인상깊은 연기를 보여주었다. 영국의 작품성있는 저예산 영화에 주로 출연해오다 베르톨루치 감독에게 매료되어 하나의 선택 출연을 승낙했다. 최근 자신이 각본을 쓴 치키 라는 작품으로 감독에 데뷔해 연출 역량도 인정받았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