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 포스터

Ben Foster 

4,976,555관객 동원
 1980-10-29 출생ㅣ미국ㅣ카운터 피트(1996) 데뷔
벤 포스터는 <호스티지>에서 스마트하고 과감한 리더이자 폭력적이고 문제가 많은 마스를 연기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엑스맨 - 최후의 전쟁>에서는 워렌 워싱턴 3세이자 엔젤 역을 맡아 휴 잭맨과 할리 베리 등 쟁쟁한 배우들 사이에서 성격파 배우로서 활약했으며, <론 서바이버>에서는 네이비 씰 대원 중 하나인 매튜 액슬슨으로 합류해 마크 월버그와 함께 호흡을 맞추며 영화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영화에서는 동료 배우들이 극찬을 아끼지 않을 정도로 작가 ‘윌리엄 버로우즈’ 그 자체를 연기해 관객들에게 강력한 존재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킬 유어 달링> 보도자료 중에서-

1996년작 <카운터 피트>에서의 작은 역할로 영화 데뷔한 벤 포스터는 HBO 드라마 ‘식스 핏 언더’의 러쉘 코윈 역으로 본격적으로 주목 받기 시작했다. <호스티지> <알파 독> <빅 트러블>에 출연하면서 성격파 배우로 자리매김 했으며 블록버스터 첫 출연작인 <엑스맨 : 최후의 전쟁>의 ‘엔젤’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 후 <3:10 투 유마>에서의 냉철한 살인마 역으로 평단의 찬사를 받았으며 출연하는 작품마다 카멜레온 같은 연기 변신을 선보여왔다. <론 서바이버> 출연 이후 인기 게임을 영화화한 던칸 존스의 액션 판타지 대작 <워 크래프트>와 워킹타이틀 제작 스티븐 프리어스 감독의 <랜스 암스트롱>(가제) 전기 영화의 주연으로 발탁되어 화제를 모았다.

-<론 서바이버>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와 TV는 물론 최근에는 프로듀서로까지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는 벤 포스터는 2007년 제임스 맨골드 감독의 <3:10 투 유마>에서 맡은 악당 찰리 프린스 역으로 엄청난 호평을 받으며 전 출연진들과 함께 미국 배우 조합 영화부문 단체 연기상을 수상하며 인기를 얻었다. 또한 우디 해럴슨, 사만다 모튼과 함께 출연했던 <메신저>에서의 전사 소식을 가족들에게 전하는 메신저인 윌 몽고메리 하사 역을 맡아 섬세한 심리 연기로 최고의 찬사를 얻어낸다. 이 작품은 2009 베를린 국제 영화제 최우수 각본상과 피스 필름 어워드를 수상했다. 뛰어난 작품성의 영화들 외에도 제이슨 스타뎀과 출연한 <메카닉>에서는 액션스타로서도 뒤지지 않는 연기를 선보여 세간을 놀라게 하였으며 <엑스맨 : 최후의 전쟁>에서는 날개 달린 돌연변이 ‘엔젤’을 맡아 가장 강력한 인상을 심으며 자신의 영역을 확고히 해 나가고 있는 헐리우드 다재다능 배우의 표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마크 월버그에 의해 직접 캐스팅된 <콘트라밴드>에서는 알콜중독자였던 세바스찬 애브니(벤 포스터 분)를 맡았는데 주인공 크리스 페러데이의 가장 친한 친구이며, 몇 안 되는 믿을 수 있는 친구 중 하나로 그를 도와주지만 동시에 위험에 빠뜨리게 만드는 다중적인 캐릭터 연기로 다시 한번 자신의 명성을 입증할 예정이다.

-<콘트라밴드> 보도자료 중에서-

벤 포스터는 자신의 세대에서 가장 다재다능한 배우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2007년 닉 카사베티의 <알파독>에서 약물중독자 스킨 헤드 족으로 주연을 맡았으며 <3:10 투 유마>에서 무법자 ‘찰리 프린스’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관객과 비평가들의 찬사를 받았다. 2009년 오렌 무버만 감독의 <메신저>에 출연하였고 <메신저>는 2009년 선댄스 영화제 경쟁작으로 진출, 2009년 베를린 영화제 은곰상 수상, 2009년 도빌 영화제 대상을 차지하였다. <메카닉> 이외에도 브래든 킹 감독의 <히어>에 출연했는데 미국영화 최초로 아르메니아에서 올 로케이션 되었으며 2011년 선댄스 영화제 경쟁부분에 초청을 받기도 했다.

- <메카닉> 보도자료 중에서-

<엑스맨3_최후의 전쟁>에서 엔젤로 등장하여 깊은 인상을 안겨줬던 벤 포스터는 14살부터 연기를 시작한 아역출신 배우이다. 2008년 기대되는 할리우드 배우 BEST10 순위 안에 든 벤 포스터는 할리우드가 가장 주목하는 20대 배우로 손꼽히고 있으며 <3:10 투 유마>, <알파독> 등의 영화를 통해 개성 넘치는 연기를 보여주며 미국에서 동세대 배우 중 가장 다재 다능한 배우로 인정받고 있다. 특히 <알파독>에서의 광기어린 캐릭터인 ‘제이크’의 열연은 그를 단순한 젊은 배우가 아닌 진정한 연기파 배우로 성장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더보기
1980-10-29 출생미국카운터 피트(1996) 데뷔
벤 포스터는 <호스티지>에서 스마트하고 과감한 리더이자 폭력적이고 문제가 많은 마스를 연기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엑스맨 - 최후의 전쟁>에서는 워렌 워싱턴 3세이자 엔젤 역을 맡아 휴 잭맨과 할리 베리 등 쟁쟁한 배우들 사이에서 성격파 배우로서 활약했으며, <론 서바이버>에서는 네이비 씰 대원 중 하나인 매튜 액슬슨으로 합류해 마크 월버그와 함께 호흡을 맞추며 영화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영화에서는 동료 배우들이 극찬을 아끼지 않을 정도로 작가 ‘윌리엄 버로우즈’ 그 자체를 연기해 관객들에게 강력한 존재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킬 유어 달링> 보도자료 중에서-

1996년작 <카운터 피트>에서의 작은 역할로 영화 데뷔한 벤 포스터는 HBO 드라마 ‘식스 핏 언더’의 러쉘 코윈 역으로 본격적으로 주목 받기 시작했다. <호스티지> <알파 독> <빅 트러블>에 출연하면서 성격파 배우로 자리매김 했으며 블록버스터 첫 출연작인 <엑스맨 : 최후의 전쟁>의 ‘엔젤’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 후 <3:10 투 유마>에서의 냉철한 살인마 역으로 평단의 찬사를 받았으며 출연하는 작품마다 카멜레온 같은 연기 변신을 선보여왔다. <론 서바이버> 출연 이후 인기 게임을 영화화한 던칸 존스의 액션 판타지 대작 <워 크래프트>와 워킹타이틀 제작 스티븐 프리어스 감독의 <랜스 암스트롱>(가제) 전기 영화의 주연으로 발탁되어 화제를 모았다.

-<론 서바이버>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와 TV는 물론 최근에는 프로듀서로까지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는 벤 포스터는 2007년 제임스 맨골드 감독의 <3:10 투 유마>에서 맡은 악당 찰리 프린스 역으로 엄청난 호평을 받으며 전 출연진들과 함께 미국 배우 조합 영화부문 단체 연기상을 수상하며 인기를 얻었다. 또한 우디 해럴슨, 사만다 모튼과 함께 출연했던 <메신저>에서의 전사 소식을 가족들에게 전하는 메신저인 윌 몽고메리 하사 역을 맡아 섬세한 심리 연기로 최고의 찬사를 얻어낸다. 이 작품은 2009 베를린 국제 영화제 최우수 각본상과 피스 필름 어워드를 수상했다. 뛰어난 작품성의 영화들 외에도 제이슨 스타뎀과 출연한 <메카닉>에서는 액션스타로서도 뒤지지 않는 연기를 선보여 세간을 놀라게 하였으며 <엑스맨 : 최후의 전쟁>에서는 날개 달린 돌연변이 ‘엔젤’을 맡아 가장 강력한 인상을 심으며 자신의 영역을 확고히 해 나가고 있는 헐리우드 다재다능 배우의 표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마크 월버그에 의해 직접 캐스팅된 <콘트라밴드>에서는 알콜중독자였던 세바스찬 애브니(벤 포스터 분)를 맡았는데 주인공 크리스 페러데이의 가장 친한 친구이며, 몇 안 되는 믿을 수 있는 친구 중 하나로 그를 도와주지만 동시에 위험에 빠뜨리게 만드는 다중적인 캐릭터 연기로 다시 한번 자신의 명성을 입증할 예정이다.

-<콘트라밴드> 보도자료 중에서-

벤 포스터는 자신의 세대에서 가장 다재다능한 배우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2007년 닉 카사베티의 <알파독>에서 약물중독자 스킨 헤드 족으로 주연을 맡았으며 <3:10 투 유마>에서 무법자 ‘찰리 프린스’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관객과 비평가들의 찬사를 받았다. 2009년 오렌 무버만 감독의 <메신저>에 출연하였고 <메신저>는 2009년 선댄스 영화제 경쟁작으로 진출, 2009년 베를린 영화제 은곰상 수상, 2009년 도빌 영화제 대상을 차지하였다. <메카닉> 이외에도 브래든 킹 감독의 <히어>에 출연했는데 미국영화 최초로 아르메니아에서 올 로케이션 되었으며 2011년 선댄스 영화제 경쟁부분에 초청을 받기도 했다.

- <메카닉> 보도자료 중에서-

<엑스맨3_최후의 전쟁>에서 엔젤로 등장하여 깊은 인상을 안겨줬던 벤 포스터는 14살부터 연기를 시작한 아역출신 배우이다. 2008년 기대되는 할리우드 배우 BEST10 순위 안에 든 벤 포스터는 할리우드가 가장 주목하는 20대 배우로 손꼽히고 있으며 <3:10 투 유마>, <알파독> 등의 영화를 통해 개성 넘치는 연기를 보여주며 미국에서 동세대 배우 중 가장 다재 다능한 배우로 인정받고 있다. 특히 <알파독>에서의 광기어린 캐릭터인 ‘제이크’의 열연은 그를 단순한 젊은 배우가 아닌 진정한 연기파 배우로 성장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