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뱅크스

Elizabeth Banks 

10,243,438관객 동원
 1974-02-10 출생ㅣ미국ㅣ서렌더 도로시 (1998) 데뷔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맨 온 렛지><쓰리 데이즈><스파이더맨> 시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왔다. 특히, 그녀는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의 원작인 ‘헝거게임’ 시리즈의 열혈 팬으로 ‘에피’ 역 출연을 직접 자청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헝거게임 12구역 담당 추첨 수행자이자 ‘캣니스’와 ‘피타’를 진심으로 걱정하며 그들의 성공을 위해 뒤에서 도와주는 지원군 ‘에피’를 연기하며 화려한 패션과 스타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헝거게임: 캣칭파이어> 보도자료 중에서-

<맨 온 렛지> <쓰리 데이즈> <스파이더맨 3> 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 바 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 그녀가 ‘헝거게임’의 홍보 담당자이자 추첨 수행자인 ‘에피’로 분해 파격적인 스타일과 대담한 연기를 선보인다. 특히,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출간되자마자 소설을 읽었는데, 완전히 빠져 버렸다. 처음부터 이 영화에 출연하고 싶었다. ‘에피’는 내가 연기할 수 있겠다란 생각이 든 캐릭터였다”며 원작의 열혈 팬으로 이번 작품에의 출연을 자청했으며, 이를 통해 활기차면서도 미묘한 분위기를 지니고 있는 ‘에피’의 모습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 <헝거게임: 판엠의 불꽃> 보도자료 중에서-

헐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여배우로 손꼽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스파이더 맨> 시리즈, <캐치 미 이프 유 캔>, <씨비스킷>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것은 물론 연극,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을 인정 받고 있는 여배우이다. 또한 프로듀서의 역량까지 발휘하고 있는 그녀는 브루스 윌리스 주연의 <써로게이트>의 제작을 맡은 바 있다. 2011년, TV 시트콤 <30 Rock>으로 에미상 코미디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르는 등, 액션과 스릴, 코미디 장르에서까지 장르를 오가며 다양한 재능을 인정받고 있는 그녀는 헐리우드에서 가장 바쁜 여배우로 손꼽히고 있다. 이번 작품 극강 액션 스릴러 <맨 온 렛지>에서 그녀가 열연한 네고시에이터 ‘리디아’는 지난 작전의 실패로 경찰관의 죽음을 막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괴로워하는 인물. 바로 그러한 점을 이용한 ‘닉 캐서디’의 지목에 의해 루즈벨트 호텔 21층에 불려온 그녀의 존재감은 단순한 액션과 스릴을 넘어 거대한 음모에 맞서기 위한 닉의 치밀한 계획과 등장인물 간의 복잡한 스릴러적 인과관계까지 엿보이게 해주는 중요한 배역이라고 할 수 있다. 그녀가 지닌 ‘트라우마’와 네고시에이터로써의 임무가 누명을 벗으려는 닉의 캐릭터와 충돌하면서 빚어지는 풍부한 갈등구조가 급박하게 돌아가는 모든 작전들의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켜주고 있기 때문이다. <맨 온 렛지>를 통해 또 한번의 연기변신에 성공한 그녀는 현재 <트랜스포머> 시리즈, <스타트렉>, <미션 임파서블3>의 각본가로 활동한 알렉스 커츠만의 연출 데뷔작 <웰컴 투 피플>의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맨 온 렛지> 보도자료 중에서-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여배우로 손꼽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 <스파이더맨>, <캐치 미 이프 유 캔>, <씨비스킷>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것은 물론 연극,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을 인정 받고 잇다. 또한 프로듀서의 역량까지 발휘하고 있는 그녀는 브루스 윌리스 주연의 <써로게이트>를 통해 성공적인 제작자 데뷔를 하였다. 다재다능 한 매력의 열정적인 여배우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쓰리데이즈>에서 종신형에 처한 아내 역할을 맡아 극한의 상황을 오가는 러셀 크로우와 함께 극을 이끌어가며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다.

-<쓰리 데이즈> 보도자료 중에서-

펜실베니아 대학을 우등으로 졸업하고, 1998년 샌프란시스코의 유명한 American Conservatory Theater에서 고급연기과정을 마쳤다. 뉴욕으로 이주한 후 배우활동을 시작하고 영화 <씨비스킷> 에서 제프 브리지스와 토비 맥과이어의 상대역을 맡으며 빠르게 헐리우드의 ‘잇걸’로 떠올랐다. 이후 스파이더 맨(2002)에서 신문사 사장 비서로 출연했고, <장화, 홍련>의 헐리우드 리메이크작 <두 자매 이야기>의 염정아역을 맡아 국내 팬들을 관심을 받기도 했다.
더보기
1974-02-10 출생미국서렌더 도로시 (1998) 데뷔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맨 온 렛지><쓰리 데이즈><스파이더맨> 시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왔다. 특히, 그녀는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의 원작인 ‘헝거게임’ 시리즈의 열혈 팬으로 ‘에피’ 역 출연을 직접 자청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헝거게임 12구역 담당 추첨 수행자이자 ‘캣니스’와 ‘피타’를 진심으로 걱정하며 그들의 성공을 위해 뒤에서 도와주는 지원군 ‘에피’를 연기하며 화려한 패션과 스타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헝거게임: 캣칭파이어> 보도자료 중에서-

<맨 온 렛지> <쓰리 데이즈> <스파이더맨 3> 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 바 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 그녀가 ‘헝거게임’의 홍보 담당자이자 추첨 수행자인 ‘에피’로 분해 파격적인 스타일과 대담한 연기를 선보인다. 특히,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출간되자마자 소설을 읽었는데, 완전히 빠져 버렸다. 처음부터 이 영화에 출연하고 싶었다. ‘에피’는 내가 연기할 수 있겠다란 생각이 든 캐릭터였다”며 원작의 열혈 팬으로 이번 작품에의 출연을 자청했으며, 이를 통해 활기차면서도 미묘한 분위기를 지니고 있는 ‘에피’의 모습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 <헝거게임: 판엠의 불꽃> 보도자료 중에서-

헐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여배우로 손꼽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스파이더 맨> 시리즈, <캐치 미 이프 유 캔>, <씨비스킷>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것은 물론 연극,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을 인정 받고 있는 여배우이다. 또한 프로듀서의 역량까지 발휘하고 있는 그녀는 브루스 윌리스 주연의 <써로게이트>의 제작을 맡은 바 있다. 2011년, TV 시트콤 <30 Rock>으로 에미상 코미디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르는 등, 액션과 스릴, 코미디 장르에서까지 장르를 오가며 다양한 재능을 인정받고 있는 그녀는 헐리우드에서 가장 바쁜 여배우로 손꼽히고 있다. 이번 작품 극강 액션 스릴러 <맨 온 렛지>에서 그녀가 열연한 네고시에이터 ‘리디아’는 지난 작전의 실패로 경찰관의 죽음을 막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괴로워하는 인물. 바로 그러한 점을 이용한 ‘닉 캐서디’의 지목에 의해 루즈벨트 호텔 21층에 불려온 그녀의 존재감은 단순한 액션과 스릴을 넘어 거대한 음모에 맞서기 위한 닉의 치밀한 계획과 등장인물 간의 복잡한 스릴러적 인과관계까지 엿보이게 해주는 중요한 배역이라고 할 수 있다. 그녀가 지닌 ‘트라우마’와 네고시에이터로써의 임무가 누명을 벗으려는 닉의 캐릭터와 충돌하면서 빚어지는 풍부한 갈등구조가 급박하게 돌아가는 모든 작전들의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켜주고 있기 때문이다. <맨 온 렛지>를 통해 또 한번의 연기변신에 성공한 그녀는 현재 <트랜스포머> 시리즈, <스타트렉>, <미션 임파서블3>의 각본가로 활동한 알렉스 커츠만의 연출 데뷔작 <웰컴 투 피플>의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맨 온 렛지> 보도자료 중에서-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여배우로 손꼽히는 엘리자베스 뱅크스. <스파이더맨>, <캐치 미 이프 유 캔>, <씨비스킷>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것은 물론 연극,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을 인정 받고 잇다. 또한 프로듀서의 역량까지 발휘하고 있는 그녀는 브루스 윌리스 주연의 <써로게이트>를 통해 성공적인 제작자 데뷔를 하였다. 다재다능 한 매력의 열정적인 여배우 엘리자베스 뱅크스는 <쓰리데이즈>에서 종신형에 처한 아내 역할을 맡아 극한의 상황을 오가는 러셀 크로우와 함께 극을 이끌어가며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다.

-<쓰리 데이즈> 보도자료 중에서-

펜실베니아 대학을 우등으로 졸업하고, 1998년 샌프란시스코의 유명한 American Conservatory Theater에서 고급연기과정을 마쳤다. 뉴욕으로 이주한 후 배우활동을 시작하고 영화 <씨비스킷> 에서 제프 브리지스와 토비 맥과이어의 상대역을 맡으며 빠르게 헐리우드의 ‘잇걸’로 떠올랐다. 이후 스파이더 맨(2002)에서 신문사 사장 비서로 출연했고, <장화, 홍련>의 헐리우드 리메이크작 <두 자매 이야기>의 염정아역을 맡아 국내 팬들을 관심을 받기도 했다.
더보기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