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재곤

 

4,116,695관객 동원
 1972-07-02 출생ㅣ한국ㅣ너무 많이 본 사나이 (2000) 데뷔
로맨스와 스릴러를 결합시켜 화제를 일으켰던 <달콤, 살벌한 연인>으로 2006년 대한민국 영화대상 각본각색상과 2006년 디렉터스컷 시상식에서 올해의 신인감독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손재곤 감독. 특유의 날카로운 유머와 독특한 색깔로 유니크한 코미디를 창조해낸다는 평가를 받는 그가 그만의 찰진 대사의 유쾌함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여 영화 <이층의 악당>으로 돌아왔다. 이번 작품을 통해 누구나 살면서 한 번씩 느끼는 삶의 허무와 우울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었다는 손재곤 감독은 인간의 내면에 대한 성찰을 개성강한 캐릭터에 녹여내어 재치 있는 유머를 가진 영화로 완성하였다. 2010년 올 하반기 서스펜스 코미디 <이층의 악당>으로 그는 또 한번 영화계와 극장가를 들썩이게 할 예정이다.

-<이층의 악당>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72-07-02 출생한국너무 많이 본 사나이 (2000) 데뷔
로맨스와 스릴러를 결합시켜 화제를 일으켰던 <달콤, 살벌한 연인>으로 2006년 대한민국 영화대상 각본각색상과 2006년 디렉터스컷 시상식에서 올해의 신인감독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손재곤 감독. 특유의 날카로운 유머와 독특한 색깔로 유니크한 코미디를 창조해낸다는 평가를 받는 그가 그만의 찰진 대사의 유쾌함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여 영화 <이층의 악당>으로 돌아왔다. 이번 작품을 통해 누구나 살면서 한 번씩 느끼는 삶의 허무와 우울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었다는 손재곤 감독은 인간의 내면에 대한 성찰을 개성강한 캐릭터에 녹여내어 재치 있는 유머를 가진 영화로 완성하였다. 2010년 올 하반기 서스펜스 코미디 <이층의 악당>으로 그는 또 한번 영화계와 극장가를 들썩이게 할 예정이다.

-<이층의 악당>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20
2006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