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23,633,178관객 동원
 1974-04-05출생ㅣ한국ㅣ기막힌 사내들 (1998)
KBS 대표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의 주역으로 방송과 영화계를 오가며 가장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30대 스타 ‘엄태웅’. <시라노;연애조작단>의 로맨틱 가이, <특수본>의 열혈 형사, <네버엔딩 스토리>의 백수 역할에 이어 <건축학개론>의 ‘승민’역으로 변신, 서른 다섯 남자의 다시 찾아온 사랑에 대한 애틋함과 섬세한 심리를 표현해 냈다.

-<건축학개론>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시라노;연애조작단>에 출연하며 연기력과 흥행력을 동시에 인정받은 배우. 예능 [1박2일] 출연으로 폭발적인 대중성을 확보하며 2011 최고의 CF스타로 등극하는 등 충무로 최고의 상한가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번 영화 <특수본>에서는 거칠지만 의리 있는 형사 역을 맡아 엄태웅 특유의 진정성과 남성적 매력이 그대로 드러나는 연기를 선보인다.

-<특수본> 보도자료 중에서-

가수이자 배우인 엄정화 동생으로 유명하다. <기막힌 사내들>로 영화계에 데뷔했다. <쾌걸춘향>을 통해 악역으로만 여겨지던 ‘변학도’를 젠틀한 매력남으로 소화해내 주목 받기 시작한 엄태웅은 <부활> <마왕>의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통해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엄포스’로 급부상하고 있다. 또한 작품성을 인정 받은 영화 <가족의 탄생>에서 보여준 발군의 연기력으로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뿐만 아니라 감우성, 최강희, 정일우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내 사랑>, 이준익 감독의 70억 대작 <님은 먼 곳에>까지 줄줄이 라인업이 결정된 상태. 그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의 유럽파 신임감독 승필 역을 위해 아테네 올림픽 감동실화의 주인공인 임영철 국가대표 감독을 찾아가 자문을 구하고 실제 경기를 참관하는 등 열정적으로 작품에 임했으며, 여자 핸드볼 선수들의 든든한 지지자로서 진지한 연기를 선보였을 뿐만 아니라 실제로도 힘들게 훈련을 받는 여배우들을 위해 간식을 공수하는 등 현장의 청일점 역할까지 해냈다고 한다.
더보기
1974-04-05 출생한국기막힌 사내들 (1998) 데뷔
KBS 대표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의 주역으로 방송과 영화계를 오가며 가장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30대 스타 ‘엄태웅’. <시라노;연애조작단>의 로맨틱 가이, <특수본>의 열혈 형사, <네버엔딩 스토리>의 백수 역할에 이어 <건축학개론>의 ‘승민’역으로 변신, 서른 다섯 남자의 다시 찾아온 사랑에 대한 애틋함과 섬세한 심리를 표현해 냈다.

-<건축학개론>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시라노;연애조작단>에 출연하며 연기력과 흥행력을 동시에 인정받은 배우. 예능 [1박2일] 출연으로 폭발적인 대중성을 확보하며 2011 최고의 CF스타로 등극하는 등 충무로 최고의 상한가 배우로 발돋움했다. 이번 영화 <특수본>에서는 거칠지만 의리 있는 형사 역을 맡아 엄태웅 특유의 진정성과 남성적 매력이 그대로 드러나는 연기를 선보인다.

-<특수본> 보도자료 중에서-

가수이자 배우인 엄정화 동생으로 유명하다. <기막힌 사내들>로 영화계에 데뷔했다. <쾌걸춘향>을 통해 악역으로만 여겨지던 ‘변학도’를 젠틀한 매력남으로 소화해내 주목 받기 시작한 엄태웅은 <부활> <마왕>의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통해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엄포스’로 급부상하고 있다. 또한 작품성을 인정 받은 영화 <가족의 탄생>에서 보여준 발군의 연기력으로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뿐만 아니라 감우성, 최강희, 정일우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내 사랑>, 이준익 감독의 70억 대작 <님은 먼 곳에>까지 줄줄이 라인업이 결정된 상태. 그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의 유럽파 신임감독 승필 역을 위해 아테네 올림픽 감동실화의 주인공인 임영철 국가대표 감독을 찾아가 자문을 구하고 실제 경기를 참관하는 등 열정적으로 작품에 임했으며, 여자 핸드볼 선수들의 든든한 지지자로서 진지한 연기를 선보였을 뿐만 아니라 실제로도 힘들게 훈련을 받는 여배우들을 위해 간식을 공수하는 등 현장의 청일점 역할까지 해냈다고 한다.
더보기
2017
2008
2004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