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셸 모나한

Michelle Monaghan 

16,824,525관객 동원
 1976-03-23 출생ㅣ미국ㅣPerfume (2001) 데뷔
톰 크루즈 주연의 <미션 임파서블 3>에서 ‘이단’의 그녀로 우리에게 더욱 친숙한 미쉘 모나한, 그녀는 그녀를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한 <미션 임파서블 3> 이 외에도 많은 작품에서 얼굴을 알려왔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발 킬머와 함께 공연했던 <키스 키스 뱅뱅>으로 힘차게 연기생활을 시작한 그녀는 <미스&미세스 스미스>와 <노스 컨츄리>에서도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고 제이크 질렌할 주연의 <소스 코드>에서도 크리스티나 역을 맡아 죽음을 앞둔 8분의 시간 동안 ‘콜트’의 운명적인 사랑으로 분하기도 했다. 작은 역부터 큰 역까지 다양한 연기이력을 가진 그녀는 어떤 연기를 하더라도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매력을 잃지 않아 현재 헐리우드의 러브콜을 가장 많이 받는 여배우 중 한 명이기도 하다. 청순함과 섹시함 그리고 고급스러운 우아함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그녀는 한국의 팬들에게서 미국의 엄친딸로 불리우며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여배우다. 그녀가 <머신건 프리처>에서 새롭게 보여줄 연기는 주인공 ‘샘 칠더스’의 가장 큰 조력자인 아내이자 친구로, 그가 수단에서 봉사를 하는 동안 뒤에서 묵묵히 응원해주는 내조의 여왕인 ‘린’ 역이다. 많은 영화의 히로인으로 영화가 개봉할 때 마다 주목을 받았던 그녀가 이번엔 <머신건 프리처>의 히로인으로 어떤 새로운 연기를 보여줄 지 벌써부터 관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머신 건 프리처> 보도자료 중에서-

지금 할리우드에서 가장 많은 러브 콜을 받고 있는 스타 미셸 모나한은 톰 크루즈, 필립 세이모어 호프먼이 주연하고 J.J. 아브람스가 감독한 <미션 임파서블 3>, 샤이아 라보프와 함께 주연으로 열연한 <이글 아이> 등으로 국내 관객과도 친숙하다. 이전에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발 킬머와 공연한 <키스 키스 뱅뱅>을 통해 혜성처럼 등장, 평단의 찬사를 받은 그녀는 칸느 영화제에서 최초 공개된 이 영화를 뒤로 하고 샤를리즈 테론, 프란시스 맥도먼드와의 공연작 <노스 컨츄리>에 몰두해 남다른 연기 열정을 보여줬다. 그녀가 연기한 크리스티나는 타인의 기억 속으로 침투한 콜터가 ‘소스 코드’의 공간 안에서 만나게 되는 운명적인 사랑이자, 미션의 완수를 위해 반복적으로 돌아가는 기차 안에서 매번 콜터의 시금석이 된다. 죽음을 앞에 둔 마지막 8분간 그와의 피할 수 없는 사랑에 두려움은 없다.

-<소스 코드>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76-03-23 출생미국Perfume (2001) 데뷔
톰 크루즈 주연의 <미션 임파서블 3>에서 ‘이단’의 그녀로 우리에게 더욱 친숙한 미쉘 모나한, 그녀는 그녀를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한 <미션 임파서블 3> 이 외에도 많은 작품에서 얼굴을 알려왔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발 킬머와 함께 공연했던 <키스 키스 뱅뱅>으로 힘차게 연기생활을 시작한 그녀는 <미스&미세스 스미스>와 <노스 컨츄리>에서도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고 제이크 질렌할 주연의 <소스 코드>에서도 크리스티나 역을 맡아 죽음을 앞둔 8분의 시간 동안 ‘콜트’의 운명적인 사랑으로 분하기도 했다. 작은 역부터 큰 역까지 다양한 연기이력을 가진 그녀는 어떤 연기를 하더라도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매력을 잃지 않아 현재 헐리우드의 러브콜을 가장 많이 받는 여배우 중 한 명이기도 하다. 청순함과 섹시함 그리고 고급스러운 우아함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그녀는 한국의 팬들에게서 미국의 엄친딸로 불리우며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여배우다. 그녀가 <머신건 프리처>에서 새롭게 보여줄 연기는 주인공 ‘샘 칠더스’의 가장 큰 조력자인 아내이자 친구로, 그가 수단에서 봉사를 하는 동안 뒤에서 묵묵히 응원해주는 내조의 여왕인 ‘린’ 역이다. 많은 영화의 히로인으로 영화가 개봉할 때 마다 주목을 받았던 그녀가 이번엔 <머신건 프리처>의 히로인으로 어떤 새로운 연기를 보여줄 지 벌써부터 관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머신 건 프리처> 보도자료 중에서-

지금 할리우드에서 가장 많은 러브 콜을 받고 있는 스타 미셸 모나한은 톰 크루즈, 필립 세이모어 호프먼이 주연하고 J.J. 아브람스가 감독한 <미션 임파서블 3>, 샤이아 라보프와 함께 주연으로 열연한 <이글 아이> 등으로 국내 관객과도 친숙하다. 이전에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발 킬머와 공연한 <키스 키스 뱅뱅>을 통해 혜성처럼 등장, 평단의 찬사를 받은 그녀는 칸느 영화제에서 최초 공개된 이 영화를 뒤로 하고 샤를리즈 테론, 프란시스 맥도먼드와의 공연작 <노스 컨츄리>에 몰두해 남다른 연기 열정을 보여줬다. 그녀가 연기한 크리스티나는 타인의 기억 속으로 침투한 콜터가 ‘소스 코드’의 공간 안에서 만나게 되는 운명적인 사랑이자, 미션의 완수를 위해 반복적으로 돌아가는 기차 안에서 매번 콜터의 시금석이 된다. 죽음을 앞에 둔 마지막 8분간 그와의 피할 수 없는 사랑에 두려움은 없다.

-<소스 코드>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