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신

Zhou Xun 

1,095,966관객 동원
 1976-10-18 출생ㅣ중국ㅣ풍월 (1996) 데뷔
1976년 중국 남부 절강(浙江)성 출신으로 항주 예술학교에서 무용을 배우며 가창력과 연기력을 키워온 중국 배우 주신. 그녀는 중국 내 유명 감독들과 다수의 작품을 해오며 주목을 받기 시작해 이제 중국 대륙의 4대 천후로 불리는 최고의 인기스타 자리에 올라섰다. 첸 카이거 감독의 <풍월>로 스크린 데뷔한 뒤 2000년 로예 감독의 <수쥬>에서 1인 2역의 첫 주연을 맡아 파리영화제 최우수 여우상을 받으며 영화계의 떠오르는 스타로 주목 받았다. 연이어 유럽전역에 방영된 TV드라마 를 통해 국제적으로 주목을 받은 후 중국과 프랑스 공동제작영화 <소재봉>에 출연하여 Brand Ingrid Millet Paris에서 신인연기상을 받았다. 또한 프루트 첸 감독의 2001년 작 <할리우드 홍콩>이란 작품으로 제39회 금마장영화제에서 최우수 여배우상 후보에 오르는 영광을 안았으며, <퍼햅스 러브>로 홍콩, 대만, 중국 영화제의 여우주연상을 모두 휩쓸었다. <공자-춘추전국시대>에서는 월드스타 주윤발과 함께 호흡을 맞춰 위나라 왕의 첩이면서 실질적인 권력을 쥐고 있는 아리따운 여인 남자(南子)로 출연해, 공자와의 스캔들 ‘자견남자’를 재현한다.

-<공자-춘추전국시대> 보도자료 중에서-

중국 절강성에서 태어난 조우 쉰은 항주 예술학교에서 민족무용을 배웠다. TV 드라마의 신인 여배우를 찾던 한 연출자의 눈에 띄어 북경의 방송가로 스카우트 되었다. 탁월한 미모와 무용으로 다져진 섬세한 연기로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다. 장국영, 공리의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하는 첸 카이거 감독의 야심작 <풍월>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신인답지않은 탄탄한 연기를 인정받아 첸 카이거의 97년작 <황제의 암살자>에도 캐스팅되었다. 조우 쉰은 <수쥬>로 2000년 파리 필름 페스티발에서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았고, 현재 중국의 TV 미니시리즈 <4월의 랩소디>로 젊은이들의 우상으로 자리잡아 최고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더보기
1976-10-18 출생중국풍월 (1996) 데뷔
1976년 중국 남부 절강(浙江)성 출신으로 항주 예술학교에서 무용을 배우며 가창력과 연기력을 키워온 중국 배우 주신. 그녀는 중국 내 유명 감독들과 다수의 작품을 해오며 주목을 받기 시작해 이제 중국 대륙의 4대 천후로 불리는 최고의 인기스타 자리에 올라섰다. 첸 카이거 감독의 <풍월>로 스크린 데뷔한 뒤 2000년 로예 감독의 <수쥬>에서 1인 2역의 첫 주연을 맡아 파리영화제 최우수 여우상을 받으며 영화계의 떠오르는 스타로 주목 받았다. 연이어 유럽전역에 방영된 TV드라마 를 통해 국제적으로 주목을 받은 후 중국과 프랑스 공동제작영화 <소재봉>에 출연하여 Brand Ingrid Millet Paris에서 신인연기상을 받았다. 또한 프루트 첸 감독의 2001년 작 <할리우드 홍콩>이란 작품으로 제39회 금마장영화제에서 최우수 여배우상 후보에 오르는 영광을 안았으며, <퍼햅스 러브>로 홍콩, 대만, 중국 영화제의 여우주연상을 모두 휩쓸었다. <공자-춘추전국시대>에서는 월드스타 주윤발과 함께 호흡을 맞춰 위나라 왕의 첩이면서 실질적인 권력을 쥐고 있는 아리따운 여인 남자(南子)로 출연해, 공자와의 스캔들 ‘자견남자’를 재현한다.

-<공자-춘추전국시대> 보도자료 중에서-

중국 절강성에서 태어난 조우 쉰은 항주 예술학교에서 민족무용을 배웠다. TV 드라마의 신인 여배우를 찾던 한 연출자의 눈에 띄어 북경의 방송가로 스카우트 되었다. 탁월한 미모와 무용으로 다져진 섬세한 연기로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다. 장국영, 공리의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하는 첸 카이거 감독의 야심작 <풍월>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신인답지않은 탄탄한 연기를 인정받아 첸 카이거의 97년작 <황제의 암살자>에도 캐스팅되었다. 조우 쉰은 <수쥬>로 2000년 파리 필름 페스티발에서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았고, 현재 중국의 TV 미니시리즈 <4월의 랩소디>로 젊은이들의 우상으로 자리잡아 최고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더보기
2019
2013
2012
2008
2006
2001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