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

 

1,977,398관객 동원
 1984-11-29 출생ㅣ한국ㅣ호텔 비너스 (2004) 데뷔
[올드 미스 다이어리]와 [달콤한 나의 도시]를 통해 누나들의 사랑을 받았던 ‘원조 연하남’ 지현우가 이번 작품을 통해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촬영 전부터 5개월이 넘는 기간 동안 혹독한 식단 조절과 운동을 통해 완성된 조각 같은 몸매와 하루 4시간 이상의 댄스 연습으로 연기면 연기,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까지! 못하는 게 없는 황금 매력남으로 재탄생 할 예정이다.

-< Mr.아이돌> 보도자료 중에서-

드라마 [올드 미스 다이어리] [달콤한 나의 도시] 등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연하남으로 자리매김한 배우 지현우가 이번엔 터프가이로 변신했다. 기존 드라마에서 부드럽고 귀여운 이미지를 보여줬던 지현우는 이번 영화 <주유소 습격사건2>를 통해 머리도 ‘뽀글 파마’ 스타일로 바꾸고 강단있는 터프가이로 변신했다. 촬영 기간 동안은 늘 부스스한 뽀글 파마 헤어스타일을 유지해온 그는 ‘뽀글 파마 스타일’이 헤어/분장 시간을 줄이고 연기에 더욱 집중할 수 있어 편하고 좋다고 말하며 어느 때보다 더욱 영화에 매진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이번 영화에서는 ‘효도르도 울고 갈 주먹’이라는 캐릭터 특징 때문에 촬영 전부터 늘 주먹 다지기 훈련을 게을리 하지 않았다고. 2010년 부드러운 연하남에서 터프가이 짐승남으로 변신한 배우 지현우의 또 다른 모습을 확인해 볼 수 있을 것이다.

- <주유소 습격사건 2> 보도자료 중에서-

185cm의 훤출한 키에 아이처럼 해맑은 미소를 가졌고 문차일드, MC The MAX의 세션으로 참여할 만큼 음악적 재능도 겸비했다. 넥스트의 멤버인 지현수가 그의 친형일만큼 천부적 음악적 감성 위에 연기자로서도 남다른 재능을 보여준 지현우. 데뷔 후 두 번째 드라마였던 ‘올드 미스 다이어리’의 빅히트로 ‘지현우와 누나본능’이라는 열성 팬클럽을 갖고 있을 만큼 연상녀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더보기
1984-11-29 출생한국호텔 비너스 (2004) 데뷔
[올드 미스 다이어리]와 [달콤한 나의 도시]를 통해 누나들의 사랑을 받았던 ‘원조 연하남’ 지현우가 이번 작품을 통해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촬영 전부터 5개월이 넘는 기간 동안 혹독한 식단 조절과 운동을 통해 완성된 조각 같은 몸매와 하루 4시간 이상의 댄스 연습으로 연기면 연기,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까지! 못하는 게 없는 황금 매력남으로 재탄생 할 예정이다.

-< Mr.아이돌> 보도자료 중에서-

드라마 [올드 미스 다이어리] [달콤한 나의 도시] 등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연하남으로 자리매김한 배우 지현우가 이번엔 터프가이로 변신했다. 기존 드라마에서 부드럽고 귀여운 이미지를 보여줬던 지현우는 이번 영화 <주유소 습격사건2>를 통해 머리도 ‘뽀글 파마’ 스타일로 바꾸고 강단있는 터프가이로 변신했다. 촬영 기간 동안은 늘 부스스한 뽀글 파마 헤어스타일을 유지해온 그는 ‘뽀글 파마 스타일’이 헤어/분장 시간을 줄이고 연기에 더욱 집중할 수 있어 편하고 좋다고 말하며 어느 때보다 더욱 영화에 매진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이번 영화에서는 ‘효도르도 울고 갈 주먹’이라는 캐릭터 특징 때문에 촬영 전부터 늘 주먹 다지기 훈련을 게을리 하지 않았다고. 2010년 부드러운 연하남에서 터프가이 짐승남으로 변신한 배우 지현우의 또 다른 모습을 확인해 볼 수 있을 것이다.

- <주유소 습격사건 2> 보도자료 중에서-

185cm의 훤출한 키에 아이처럼 해맑은 미소를 가졌고 문차일드, MC The MAX의 세션으로 참여할 만큼 음악적 재능도 겸비했다. 넥스트의 멤버인 지현수가 그의 친형일만큼 천부적 음악적 감성 위에 연기자로서도 남다른 재능을 보여준 지현우. 데뷔 후 두 번째 드라마였던 ‘올드 미스 다이어리’의 빅히트로 ‘지현우와 누나본능’이라는 열성 팬클럽을 갖고 있을 만큼 연상녀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더보기
2018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