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기

 

25,954,987관객 동원
 1985-01-16출생ㅣ한국ㅣ바람 피기 좋은 날 (2007)
<해운대>(1,145만 명) <퀵>(312만 명) <오싹한 연애>(300만 명) <연애의 온도>(186만 명) 등 매 작품의 흥행을 이끌며 대한민국 여심을 사로잡은 배우 이민기. 최근 <몬스터>에서 기존의 이미지를 뒤엎고 냉혹한 살인마로 분해 뜨거운 호응을 받았던 배우 이민기가 <황제를 위하여>에서는 야망을 숨긴 조직의 젊은 피 ‘이환’ 역을 맡아 또 한번의 변신을 꾀했다. 기존의 순수하고 로맨틱한 훈남의 이미지를 벗고 강한 남자로 변신한 이민기는 거칠지만 그 안에 특유의 섬세한 감성이 묻어나는 새로운 캐릭터를 창조했다. 한정욱 무술 감독이 “눈빛을 보고 소름이 끼칠 정도였다”고 극찬할 정도로 다채로운 격투씬과 난이도 높은 액션을 소화하고, 이태임과의 격정적인 베드씬까지 완벽하게 소화한 이민기. 기존 느와르 속 캐릭터들과의 차별화를 위해 헤어 스타일링부터 의상까지 직접 아이디어를 개진할 정도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열의를 보여준 이민기는 전에 없던 강렬한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다.

-<황제를 위하여> 보도자료 중에서-

<연애의 온도><오싹한 연애><퀵><해운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로맨틱한 캐릭터로 대한민국 여심을 사로잡은 충무로 대표 흥행배우 이민기. 그는 <몬스터>에서 맡은 ‘태수’ 역할을 통해 로맨틱한 이미지를 탈피, 감정을 보이지 않는 광기 어린 냉혹한 살인마로서 관객들에게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민기는 5개월 간의 고강도 트레이닝을 통해 스턴트맨조차 하기 힘든 고난도 액션을 마스터하며 ‘태수’ 역을 완벽히 소화, 미스터리하면서 강렬한 매력으로 남성적인 매력을 극대화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몬스터>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해운대>로 1000만 배우 반열에 오르고, <퀵>과 <오싹한 연애>까지 히트를 시키며 명실공히 충무로 차세대 흥행킹으로 불리고 있는 배우 이민기. 그가 2013년 3월, 시도 때도 없이 변하는 현실 연애의 모든 것을 담은 영화 <연애의 온도>로 돌아온다. 그가 맡은 동희는 이별 후에 해방감에 만세를 부르고 뒤돌아서는 눈물을 훔치는 순정남인 동시에 욱하는 성격의 소유자다. 그 동안 김혜수, 강예원, 손예진 등 쟁쟁한 여배우와 호흡을 맞춰온 그는 <오싹한 연애>의 차기작은 꼭 남자 배우와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지만, <연애의 온도>의 담백한 정서에 매료되어 작품을 선택했다. 독특한 캐릭터나 과장된 감정이 아닌 인물들 간의 관계와 상황에 초점을 맞춰져 있는 <연애의 온도> 시나리오를 읽고 ‘이런 영화가 만들어진다면 내가 첫 주인공이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출연을 결심한 것. 제일 처음 좋아했던 연예인인 김민희를 앞에 두고 아무렇지도 않은 척, 이미 익숙한 사이인척 연기를 하는 게 힘들었다고 고백한 그는 <연애의 온도>를 통해 진짜 제대로된 연애를 해봤다며 촬영 소감을 이야기 하기도 했다. 마치 실제 연애를 하는 것과 같은 기분으로 동희를 연기한 이민기. <연애의 온도> 속 그의 열연은 누군가에게는 가슴 뜨끔하게 하는 ‘사랑과 전쟁’을, 누군가에게는 가슴 설레게하는 ‘우리 결혼했어요’의 감성을 전하며 3월, 대한민국에 연애 돌풍을 일으킬 것이다.

-<연애의 온도> 보도자료 중에서-

천만 관객 <해운대>와 300만 흥행에 성공한 액션 블록버스터 <퀵>에 출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가며 차세대 충무로 대표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민기. 매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충무로에서의 입지를 다져온 그가 차기작으로 선택한 작품은 국내 최초 소름 돋는 로맨틱 코미디 <오싹한 연애>. 극중 이민기는 연애에 목숨 거는 소심한 호러 마술사 ‘조구’로 분해 그만의 순수한 매력을 발산하며 다시 한번 여성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2011년 충무로의 새로운 대세남으로 떠오른 이민기의 특별한 변신에 기대가 모아진다.

-<오싹한 연애>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바람 피기 좋은 날>로 스크린에 입문한 이후 <해운대><10억> 등 굵직굵직한 작품에 출연하여 자신의 끼와 재능을 유감없이 보여준 이민기. 특히 <해운대>에서는 순수하고 수줍음 많은 구조대원 ‘형식’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퀵>에서는 폭탄을 배달하는 퀵서비스맨 ‘한기수’로 그만의 유쾌하고 순수한 이미지는 물론, 과감하게 스피드를 즐기는 남성적인 매력까지 보여주며 때론 순수하게, 때론 스타일리시한 모습으로 여성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퀵> 보도자료 중에서-

모델로서 톱 반열까지 오르고 브라운관에서 연기를 시작했다. 2006년
더보기
1985-01-16 출생한국바람 피기 좋은 날 (2007) 데뷔
<해운대>(1,145만 명) <퀵>(312만 명) <오싹한 연애>(300만 명) <연애의 온도>(186만 명) 등 매 작품의 흥행을 이끌며 대한민국 여심을 사로잡은 배우 이민기. 최근 <몬스터>에서 기존의 이미지를 뒤엎고 냉혹한 살인마로 분해 뜨거운 호응을 받았던 배우 이민기가 <황제를 위하여>에서는 야망을 숨긴 조직의 젊은 피 ‘이환’ 역을 맡아 또 한번의 변신을 꾀했다. 기존의 순수하고 로맨틱한 훈남의 이미지를 벗고 강한 남자로 변신한 이민기는 거칠지만 그 안에 특유의 섬세한 감성이 묻어나는 새로운 캐릭터를 창조했다. 한정욱 무술 감독이 “눈빛을 보고 소름이 끼칠 정도였다”고 극찬할 정도로 다채로운 격투씬과 난이도 높은 액션을 소화하고, 이태임과의 격정적인 베드씬까지 완벽하게 소화한 이민기. 기존 느와르 속 캐릭터들과의 차별화를 위해 헤어 스타일링부터 의상까지 직접 아이디어를 개진할 정도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열의를 보여준 이민기는 전에 없던 강렬한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다.

-<황제를 위하여> 보도자료 중에서-

<연애의 온도><오싹한 연애><퀵><해운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로맨틱한 캐릭터로 대한민국 여심을 사로잡은 충무로 대표 흥행배우 이민기. 그는 <몬스터>에서 맡은 ‘태수’ 역할을 통해 로맨틱한 이미지를 탈피, 감정을 보이지 않는 광기 어린 냉혹한 살인마로서 관객들에게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민기는 5개월 간의 고강도 트레이닝을 통해 스턴트맨조차 하기 힘든 고난도 액션을 마스터하며 ‘태수’ 역을 완벽히 소화, 미스터리하면서 강렬한 매력으로 남성적인 매력을 극대화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몬스터>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해운대>로 1000만 배우 반열에 오르고, <퀵>과 <오싹한 연애>까지 히트를 시키며 명실공히 충무로 차세대 흥행킹으로 불리고 있는 배우 이민기. 그가 2013년 3월, 시도 때도 없이 변하는 현실 연애의 모든 것을 담은 영화 <연애의 온도>로 돌아온다. 그가 맡은 동희는 이별 후에 해방감에 만세를 부르고 뒤돌아서는 눈물을 훔치는 순정남인 동시에 욱하는 성격의 소유자다. 그 동안 김혜수, 강예원, 손예진 등 쟁쟁한 여배우와 호흡을 맞춰온 그는 <오싹한 연애>의 차기작은 꼭 남자 배우와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지만, <연애의 온도>의 담백한 정서에 매료되어 작품을 선택했다. 독특한 캐릭터나 과장된 감정이 아닌 인물들 간의 관계와 상황에 초점을 맞춰져 있는 <연애의 온도> 시나리오를 읽고 ‘이런 영화가 만들어진다면 내가 첫 주인공이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출연을 결심한 것. 제일 처음 좋아했던 연예인인 김민희를 앞에 두고 아무렇지도 않은 척, 이미 익숙한 사이인척 연기를 하는 게 힘들었다고 고백한 그는 <연애의 온도>를 통해 진짜 제대로된 연애를 해봤다며 촬영 소감을 이야기 하기도 했다. 마치 실제 연애를 하는 것과 같은 기분으로 동희를 연기한 이민기. <연애의 온도> 속 그의 열연은 누군가에게는 가슴 뜨끔하게 하는 ‘사랑과 전쟁’을, 누군가에게는 가슴 설레게하는 ‘우리 결혼했어요’의 감성을 전하며 3월, 대한민국에 연애 돌풍을 일으킬 것이다.

-<연애의 온도> 보도자료 중에서-

천만 관객 <해운대>와 300만 흥행에 성공한 액션 블록버스터 <퀵>에 출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가며 차세대 충무로 대표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민기. 매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충무로에서의 입지를 다져온 그가 차기작으로 선택한 작품은 국내 최초 소름 돋는 로맨틱 코미디 <오싹한 연애>. 극중 이민기는 연애에 목숨 거는 소심한 호러 마술사 ‘조구’로 분해 그만의 순수한 매력을 발산하며 다시 한번 여성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2011년 충무로의 새로운 대세남으로 떠오른 이민기의 특별한 변신에 기대가 모아진다.

-<오싹한 연애>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 <바람 피기 좋은 날>로 스크린에 입문한 이후 <해운대><10억> 등 굵직굵직한 작품에 출연하여 자신의 끼와 재능을 유감없이 보여준 이민기. 특히 <해운대>에서는 순수하고 수줍음 많은 구조대원 ‘형식’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퀵>에서는 폭탄을 배달하는 퀵서비스맨 ‘한기수’로 그만의 유쾌하고 순수한 이미지는 물론, 과감하게 스피드를 즐기는 남성적인 매력까지 보여주며 때론 순수하게, 때론 스타일리시한 모습으로 여성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퀵> 보도자료 중에서-

모델로서 톱 반열까지 오르고 브라운관에서 연기를 시작했다. 2006년
더보기
2014
2013
2008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