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키 쿠라노스케

Kuranosuke Sasaki 

21,442관객 동원
 1968-02-04 출생ㅣ일본
일본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이자 훈남 배우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사사키 쿠라노스케가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에서 ‘우리들’ 팀과 장난 전쟁을 벌이는 엉뚱하지만 따뜻한 ‘경찰아저씨’로 분한다.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의 원작자도 인정할 만큼 182cm라는 큰 키에, 다부지고 선 굵은 느낌이 실제 ‘경찰 아저씨’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는 사사키 쿠라노스케. 그는 10년 가까이 연극 무대에서 연기해오다 이후 TV와 영화를 오가며 개성 넘치는 조연으로 인기를 끌었다. 드라마 <사토라레> <하얀 거탑> <전차남> <절대 그이> 등의 조연을 거쳐 드라마 <기라기라> <반장> 등의 작품에서 주연을 맡아 열연했고, 영화로는 <마미아 형제>에서 형 역할로 국내 관객들에게 잘 알려져 있다. 사사키 쿠라노스케는 극단에서 연극을 할 당시 압도적인 악역 연기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드라마와 영화로 진출해서는 로맨스의 주인공으로 부드러운 남성의 모습을 주로 연기했다.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의 프로듀서 모리야 타케시는 ‘악역부터 애정물까지 다양하게 소화가 가능한 배우다.’라며 다음에는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되는 배우이기 때문에 영화를 함께 하자고 제안하게 됐다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연출을 맡은 츠카모토 렌페이도 ‘애당초 코믹 센스가 좋은 연기자다. 본래 가지고 있는 진지하면서도 재미있는 면을 표현했다.’며 사사키 쿠라노스케의 꾸미지 않은 코믹 연기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생. 교토의 유서 깊은 양조장의 3형제 중 둘째로 태어나 가업을 잇기 위해 고베대학에서 농학을 전공했으나 재학 중 극단 ‘혹성 피스타치오’의 창단 공연에 참가하게 되면서 배우의 길로 접어들었다. 대학졸업 후, 연극무대와 TV에서 개성파 배우로 활동 중이다.
더보기
1968-02-04 출생일본
일본의 대표적인 연기파 배우이자 훈남 배우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사사키 쿠라노스케가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에서 ‘우리들’ 팀과 장난 전쟁을 벌이는 엉뚱하지만 따뜻한 ‘경찰아저씨’로 분한다.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의 원작자도 인정할 만큼 182cm라는 큰 키에, 다부지고 선 굵은 느낌이 실제 ‘경찰 아저씨’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는 사사키 쿠라노스케. 그는 10년 가까이 연극 무대에서 연기해오다 이후 TV와 영화를 오가며 개성 넘치는 조연으로 인기를 끌었다. 드라마 <사토라레> <하얀 거탑> <전차남> <절대 그이> 등의 조연을 거쳐 드라마 <기라기라> <반장> 등의 작품에서 주연을 맡아 열연했고, 영화로는 <마미아 형제>에서 형 역할로 국내 관객들에게 잘 알려져 있다. 사사키 쿠라노스케는 극단에서 연극을 할 당시 압도적인 악역 연기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드라마와 영화로 진출해서는 로맨스의 주인공으로 부드러운 남성의 모습을 주로 연기했다.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의 프로듀서 모리야 타케시는 ‘악역부터 애정물까지 다양하게 소화가 가능한 배우다.’라며 다음에는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되는 배우이기 때문에 영화를 함께 하자고 제안하게 됐다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연출을 맡은 츠카모토 렌페이도 ‘애당초 코믹 센스가 좋은 연기자다. 본래 가지고 있는 진지하면서도 재미있는 면을 표현했다.’며 사사키 쿠라노스케의 꾸미지 않은 코믹 연기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 <우리들과 경찰아저씨의 700일 전쟁> 보도자료 중에서-

1968년생. 교토의 유서 깊은 양조장의 3형제 중 둘째로 태어나 가업을 잇기 위해 고베대학에서 농학을 전공했으나 재학 중 극단 ‘혹성 피스타치오’의 창단 공연에 참가하게 되면서 배우의 길로 접어들었다. 대학졸업 후, 연극무대와 TV에서 개성파 배우로 활동 중이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