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건 레먼

Logan Lerman 

7,001,345관객 동원
 1992-01-19출생ㅣ미국ㅣ왓 위민 원트(2000)
전작 <퍼시 잭슨과 번개 도둑>에 이어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에서도 포세이돈의 아들 퍼시 잭슨을 연기한 로건 레먼. 21살 어린 나이에 비해 그의 연기 경력은 자그마치 15년이나 된다. 8살의 나이에 <왓 위민 원트>로 데뷔한 그는 드류 베리모어 주연의 <라이딩 위드 보이즈>, 애쉬튼 커처 주연의 <나비 효과>, 짐 캐리 주연의 <넘버 23>, 크리스천 베일의 <3:10투유마> 등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 연기 경력을 이어갔다. 할리우드 신예 스타로 성장한 그는 2013년 엠마 왓슨과 함께 주연으로 출연한 <월플라워>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비평가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에서 쏘어 프류덴탈 감독 또한 그의 연기 열정에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번 작품을 통해 할리우드의 주목할 만한 핫한 스타로 성장하며 국내에도 많은 팬을 보유한 로건 레먼의 한층 더 성숙한 연기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 보도자료 중에서-

2000년 영화 <패트리어트:늪 속의 여우>로 데뷔한 후 2004년 <나비 효과>에서 애쉬튼 커쳐의 아역을 맡아 귀여운 외모와 특유의 흡입력 있는 연기로 전세계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영화뿐만 아니라 각종 TV시리즈를 통해 꾸준한 연기 활동을 펼치며 커리어를 넓혀나가던 그는 2007년에 영화 <훗>으로 영 아티스트 어워즈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 2008년에는 <3:10 투 유마>에서 크리스천 베일의 아들 역으로 같은 시상식의 남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했다. 이렇듯 어린 나이에 안정적이고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꾸준한 연기영역을 넓히고 있는 그는 할리우드를 이끌 차세대 배우로서 전세계 영화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퍼시 잭슨 역을 통해 거대한 신들의 전쟁을 막아 세상을 구할 새로운 영웅으로서 한층 더 성숙한 연기를 선보여 준다. - <퍼시잭슨과 번개도둑> 보도자료 중에서 -
더보기
1992-01-19 출생미국왓 위민 원트(2000) 데뷔
전작 <퍼시 잭슨과 번개 도둑>에 이어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에서도 포세이돈의 아들 퍼시 잭슨을 연기한 로건 레먼. 21살 어린 나이에 비해 그의 연기 경력은 자그마치 15년이나 된다. 8살의 나이에 <왓 위민 원트>로 데뷔한 그는 드류 베리모어 주연의 <라이딩 위드 보이즈>, 애쉬튼 커처 주연의 <나비 효과>, 짐 캐리 주연의 <넘버 23>, 크리스천 베일의 <3:10투유마> 등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 연기 경력을 이어갔다. 할리우드 신예 스타로 성장한 그는 2013년 엠마 왓슨과 함께 주연으로 출연한 <월플라워>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비평가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에서 쏘어 프류덴탈 감독 또한 그의 연기 열정에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번 작품을 통해 할리우드의 주목할 만한 핫한 스타로 성장하며 국내에도 많은 팬을 보유한 로건 레먼의 한층 더 성숙한 연기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 보도자료 중에서-

2000년 영화 <패트리어트:늪 속의 여우>로 데뷔한 후 2004년 <나비 효과>에서 애쉬튼 커쳐의 아역을 맡아 귀여운 외모와 특유의 흡입력 있는 연기로 전세계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영화뿐만 아니라 각종 TV시리즈를 통해 꾸준한 연기 활동을 펼치며 커리어를 넓혀나가던 그는 2007년에 영화 <훗>으로 영 아티스트 어워즈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 2008년에는 <3:10 투 유마>에서 크리스천 베일의 아들 역으로 같은 시상식의 남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했다. 이렇듯 어린 나이에 안정적이고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꾸준한 연기영역을 넓히고 있는 그는 할리우드를 이끌 차세대 배우로서 전세계 영화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퍼시 잭슨 역을 통해 거대한 신들의 전쟁을 막아 세상을 구할 새로운 영웅으로서 한층 더 성숙한 연기를 선보여 준다. - <퍼시잭슨과 번개도둑> 보도자료 중에서 -
더보기
2018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