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니안

 

502,751관객 동원
 1978-12-22 출생ㅣ한국ㅣ기다리다 미쳐 (2007) 데뷔
1999년 데뷔해 당시 최고의 아이돌 그룹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god의 멤버였던 데니안은 가수 활동 외에 작사/작곡, 라디오 방송 DJ, 예능 방송 등 종횡무진 활약하다가 2007년 영화 <기다리다 미쳐>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활동을 시작했다. 그 후 2008년 <클로저> <나생문> 등 다수의 연극 무대 경험을 통해 연기력을 다져온 그는 2010년 화제의 드라마 ‘추노’ ‘도망자’에서의 인상적인 연기로 원조 연기돌로서의 성공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헤드>에서는 후배인 ‘홍주’의 강압으로 머리 도난 사건에 어쩔 수 없이 연루 되어서 온갖 고생을 하게 되면서도 특종을 쫓는 본능을 절대 잃지 않는 사회부 기자로 출연, 특유의 감초 연기로 극의 활기를 불어넣어 주고 있다.

-<헤드>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78-12-22 출생한국기다리다 미쳐 (2007) 데뷔
1999년 데뷔해 당시 최고의 아이돌 그룹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god의 멤버였던 데니안은 가수 활동 외에 작사/작곡, 라디오 방송 DJ, 예능 방송 등 종횡무진 활약하다가 2007년 영화 <기다리다 미쳐>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활동을 시작했다. 그 후 2008년 <클로저> <나생문> 등 다수의 연극 무대 경험을 통해 연기력을 다져온 그는 2010년 화제의 드라마 ‘추노’ ‘도망자’에서의 인상적인 연기로 원조 연기돌로서의 성공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헤드>에서는 후배인 ‘홍주’의 강압으로 머리 도난 사건에 어쩔 수 없이 연루 되어서 온갖 고생을 하게 되면서도 특종을 쫓는 본능을 절대 잃지 않는 사회부 기자로 출연, 특유의 감초 연기로 극의 활기를 불어넣어 주고 있다.

-<헤드>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