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광

 

59,177,755관객 동원
 1956-11-17출생ㅣ한국ㅣ1978년 KBS 제15기로 성우 데뷔
충무로에서 요즘 가장 핫한 배우가 누굴까. 그 어떤 젊은 배우보다 한참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장광이 바로 그 주인공! 2011년 <도가니>를 시작으로 스크린에 혜성처럼 나타나 그 후로 1년 동안 벌써 5편이 넘는 영화를 찍으며 영화배우로서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하지만 사실 그의 원래 직업은 전문 성우라는 사실! 오랜만에 <눈의 여왕>을 통해 ‘허당 임금님’ 외 1인 다역을 소화하며 다양한 목소리 연기를 펼친 장광의 애니메이션 귀환이 무척 반갑다.

-<눈의 여왕> 보도자료 중에서-

매력적인 목소리를 지닌 성우 출신의 배우 장광은 2011년 <도가니>에서 교장 역을 맡아 보는 이로 하여금 소름 돋게 만드는 악역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데 이어 <26년>에서 1980년 5월, 광주민주화운동의 주범으로 분해 다시 한 번 섬뜩한 악역 연기에 도전한다. 다양한 작품에서 주연보다 더 돋보이는 감초 역할을 소화하며 2012년 충무로 블루칩으로 자리매김했다.

-<26년> 보도자료 중에서-

매력적인 보이스의 전문 성우이기도 한 배우 장광은 466만 명의 관객을 동원, 사회적인 파장을 불러 일으켰던 화제작 <도가니>에서 교장 역을 맡아 보는 이로 하여금 소름 돋게 만드는 섬뜩한 악역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광해, 왕이 된 남자>에서 자신의 신념과 궁의 현실 사이에서 혼란을 느끼는 하선을 묵묵히 지키는 멘토 같은 존재인 조내관으로 분한 장광은 겉으로 드러내지 않지만 내면의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줄 것이다.

-<광해, 왕이 된 남자> 보도자료 중에서-

대한민국 성우. 1978년부터 성우로 활동했고, <슈렉> 슈렉 역, <베트맨> 조커 역, <라이온킹> 티몬 역, <티몬과 품바> 티몬 역, <오즈의 마법사> 깡통로봇 역, <포켓몬스터> 오박사 역, <레옹> 스탠형사 역, <드라큘라> 드라큘라 역, <제8요일> 아리 역 등의 목소리를 연기했다.
더보기
1956-11-17 출생한국1978년 KBS 제15기로 성우 데뷔 데뷔
충무로에서 요즘 가장 핫한 배우가 누굴까. 그 어떤 젊은 배우보다 한참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장광이 바로 그 주인공! 2011년 <도가니>를 시작으로 스크린에 혜성처럼 나타나 그 후로 1년 동안 벌써 5편이 넘는 영화를 찍으며 영화배우로서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하지만 사실 그의 원래 직업은 전문 성우라는 사실! 오랜만에 <눈의 여왕>을 통해 ‘허당 임금님’ 외 1인 다역을 소화하며 다양한 목소리 연기를 펼친 장광의 애니메이션 귀환이 무척 반갑다.

-<눈의 여왕> 보도자료 중에서-

매력적인 목소리를 지닌 성우 출신의 배우 장광은 2011년 <도가니>에서 교장 역을 맡아 보는 이로 하여금 소름 돋게 만드는 악역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데 이어 <26년>에서 1980년 5월, 광주민주화운동의 주범으로 분해 다시 한 번 섬뜩한 악역 연기에 도전한다. 다양한 작품에서 주연보다 더 돋보이는 감초 역할을 소화하며 2012년 충무로 블루칩으로 자리매김했다.

-<26년> 보도자료 중에서-

매력적인 보이스의 전문 성우이기도 한 배우 장광은 466만 명의 관객을 동원, 사회적인 파장을 불러 일으켰던 화제작 <도가니>에서 교장 역을 맡아 보는 이로 하여금 소름 돋게 만드는 섬뜩한 악역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광해, 왕이 된 남자>에서 자신의 신념과 궁의 현실 사이에서 혼란을 느끼는 하선을 묵묵히 지키는 멘토 같은 존재인 조내관으로 분한 장광은 겉으로 드러내지 않지만 내면의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줄 것이다.

-<광해, 왕이 된 남자> 보도자료 중에서-

대한민국 성우. 1978년부터 성우로 활동했고, <슈렉> 슈렉 역, <베트맨> 조커 역, <라이온킹> 티몬 역, <티몬과 품바> 티몬 역, <오즈의 마법사> 깡통로봇 역, <포켓몬스터> 오박사 역, <레옹> 스탠형사 역, <드라큘라> 드라큘라 역, <제8요일> 아리 역 등의 목소리를 연기했다.
더보기
2018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