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 기와

Max Giwa 

182,620관객 동원
 
<할리데이>는 시대를 풍미했던 팝 스타들의 히트곡들과 다양한 퍼포먼스가 유쾌한 로맨스와 절묘하게 어우러지며 흥겨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러한 연출은 <스트리트댄스> 시리즈를 감독한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 감독이 맡은 덕분이다. 두 감독은 기발한 퍼포먼스 연출과 신선한 기획력으로 잊지 못할 명장면을 만들었다.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는 <스트리트 댄스> 시리즈 연출을 끝내고 시나리오 작가와 제작자와 함께 <할리데이> 시나리오 작업에 1년 6개월 동안 몰두했다. 단순히 인기 있는 곡보다는 캐릭터와 스토리라인에 맞는 곡과 안무 연출을 위해서이다. 제작자 리처드슨은 “맥스와 다니아는 최고의 선택이었다. <할리데이>가 발랄하고 재미있으며 높은 가능성이 있다며 열광했다”고 전하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두 감독의 노력과 이에 대한 제작자 리처드슨의 믿음 덕분에 드넓은 에메랄드 빛의 바다가 펼쳐진 해변과 토마토 축제, 화려한 클럽의 무대, 공항에서의 유쾌한 단체 댄스 등 새로운 퍼포먼스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다니아 파스퀴니는 “정말 재미있는 기획과 아이디어였다. 조금도 망설이지 않고 <할리데이>의 연출을 맡은 이유이다”라고 전하며 <할리데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렇듯, <할리데이>는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의 획기적인 연출로 세계적인 팝뮤직과 함께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사하며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할레디이>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할리데이>는 시대를 풍미했던 팝 스타들의 히트곡들과 다양한 퍼포먼스가 유쾌한 로맨스와 절묘하게 어우러지며 흥겨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러한 연출은 <스트리트댄스> 시리즈를 감독한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 감독이 맡은 덕분이다. 두 감독은 기발한 퍼포먼스 연출과 신선한 기획력으로 잊지 못할 명장면을 만들었다.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는 <스트리트 댄스> 시리즈 연출을 끝내고 시나리오 작가와 제작자와 함께 <할리데이> 시나리오 작업에 1년 6개월 동안 몰두했다. 단순히 인기 있는 곡보다는 캐릭터와 스토리라인에 맞는 곡과 안무 연출을 위해서이다. 제작자 리처드슨은 “맥스와 다니아는 최고의 선택이었다. <할리데이>가 발랄하고 재미있으며 높은 가능성이 있다며 열광했다”고 전하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두 감독의 노력과 이에 대한 제작자 리처드슨의 믿음 덕분에 드넓은 에메랄드 빛의 바다가 펼쳐진 해변과 토마토 축제, 화려한 클럽의 무대, 공항에서의 유쾌한 단체 댄스 등 새로운 퍼포먼스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다니아 파스퀴니는 “정말 재미있는 기획과 아이디어였다. 조금도 망설이지 않고 <할리데이>의 연출을 맡은 이유이다”라고 전하며 <할리데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렇듯, <할리데이>는 맥스 기와와 다니아 파스퀴니의 획기적인 연출로 세계적인 팝뮤직과 함께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사하며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할레디이>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