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크 에반스

Luke Evans 

18,764,798관객 동원
 1979 출생ㅣ영국
런던의 연극무대에서 연기를 시작한 루크 에반스는 2010년부터 본격적으로 영화계의 러브콜을 받으며 해마다 3편 이상의 영화와 TV 드라마에 출연, 꾸준히 연기 내공을 쌓아 왔다. 그는 <타이탄>의 ‘아폴로’를 시작으로 <삼총사 3D>에서는 가장 매력적인 총사, <신들의 전쟁>에서는 그리스의 신 ‘제우스’, <노 원 리브스>에서는 끔찍한 연쇄살인범, <분노의 질주: 더 맥시멈>에서는 악랄한 악당을 연기하며 다양한 캐릭터로 스펙트럼을 넓혔다. 이후 그는 피터 잭슨 감독의 판타지 블록버스터 대작 <호빗> 시리즈에서 ‘바르드 더 보우맨’ 역을 통해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연극에서부터 쌓아온 탄탄한 연기로 헐리우드가 사랑하는 블록버스터 전문 배우로 자리잡게 된 루크 에반스는 이번 <드라큘라: 전설의 시작>을 통해 몸을 사리지 않는 파워풀한 액션은 물론, 강렬한 카리스마와 섬세한 감정연기를 오가며 지금껏 다 보여주지 못했던 그의 매력을 폭발시킬 예정이다.

-<드라큘라: 전설의 시작> 보도자료 중에서-

루크 에반스는 영국에서 연극과 독립영화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은 뒤 곧장 미국 할리우드로 진출, <타이탄>, <신들의 전쟁>, <삼총사 3D> 등 다수의 블록버스터 영화에 출연하며 ‘제2의 올랜도 블룸’으로 등극하여 차세대 스타로 각광받고 있다. 매력적인 외모와 더불어 그가 가지고 있는 연기 열정은 <더 레이븐>을 통해 배우로서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된다. 노련한 존 쿠삭의 연기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의 연기를 펼친, 그의 수사관 연기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이다.

-<더 레이븐> 보도자료 중에서-

<타이탄> <로빈 후드>에 이어 최근 <삼총사 3D>에서 ‘아라미스’ 역을 맡으며 이름을 알린 배우 ‘루크 에반스’. 블록버스터 작품에 연달아 출연하며 최근 할리우드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지고 있는 그는 이번 작품에서 신들의 왕인 ‘제우스’ 역을 맡아 강렬한 눈빛과 카리스마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다.

-<신들의 전쟁>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79 출생영국
런던의 연극무대에서 연기를 시작한 루크 에반스는 2010년부터 본격적으로 영화계의 러브콜을 받으며 해마다 3편 이상의 영화와 TV 드라마에 출연, 꾸준히 연기 내공을 쌓아 왔다. 그는 <타이탄>의 ‘아폴로’를 시작으로 <삼총사 3D>에서는 가장 매력적인 총사, <신들의 전쟁>에서는 그리스의 신 ‘제우스’, <노 원 리브스>에서는 끔찍한 연쇄살인범, <분노의 질주: 더 맥시멈>에서는 악랄한 악당을 연기하며 다양한 캐릭터로 스펙트럼을 넓혔다. 이후 그는 피터 잭슨 감독의 판타지 블록버스터 대작 <호빗> 시리즈에서 ‘바르드 더 보우맨’ 역을 통해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연극에서부터 쌓아온 탄탄한 연기로 헐리우드가 사랑하는 블록버스터 전문 배우로 자리잡게 된 루크 에반스는 이번 <드라큘라: 전설의 시작>을 통해 몸을 사리지 않는 파워풀한 액션은 물론, 강렬한 카리스마와 섬세한 감정연기를 오가며 지금껏 다 보여주지 못했던 그의 매력을 폭발시킬 예정이다.

-<드라큘라: 전설의 시작> 보도자료 중에서-

루크 에반스는 영국에서 연극과 독립영화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은 뒤 곧장 미국 할리우드로 진출, <타이탄>, <신들의 전쟁>, <삼총사 3D> 등 다수의 블록버스터 영화에 출연하며 ‘제2의 올랜도 블룸’으로 등극하여 차세대 스타로 각광받고 있다. 매력적인 외모와 더불어 그가 가지고 있는 연기 열정은 <더 레이븐>을 통해 배우로서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된다. 노련한 존 쿠삭의 연기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의 연기를 펼친, 그의 수사관 연기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이다.

-<더 레이븐> 보도자료 중에서-

<타이탄> <로빈 후드>에 이어 최근 <삼총사 3D>에서 ‘아라미스’ 역을 맡으며 이름을 알린 배우 ‘루크 에반스’. 블록버스터 작품에 연달아 출연하며 최근 할리우드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지고 있는 그는 이번 작품에서 신들의 왕인 ‘제우스’ 역을 맡아 강렬한 눈빛과 카리스마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다.

-<신들의 전쟁>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12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