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랑

 

225,618관객 동원
 
2002년 단편 <미안합니다>를 통해 무례한 세상에 대한 비틀린 분노를 그렸던 박명랑 감독은 김지운 감독의 연출부를 거쳐 2013년 <분노의 윤리학>으로 데뷔한다. 평범한 얼굴 밑에 이글거리던 분노가 부딪치며 만들어내는 부조리한 파국을 희극적으로 그려낸 영화 <분노의 윤리학>은 그간 한국 영화에서는 흔히 볼 수 없었던 독특한 매력의 작품. 한국 영화 최고의 스태프와 배우들이 시나리오에 반해 먼저 손을 내밀게 만든 박명랑 감독의 재능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을 기대하게 만든다.

-<분노의 윤리학>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02년 단편 <미안합니다>를 통해 무례한 세상에 대한 비틀린 분노를 그렸던 박명랑 감독은 김지운 감독의 연출부를 거쳐 2013년 <분노의 윤리학>으로 데뷔한다. 평범한 얼굴 밑에 이글거리던 분노가 부딪치며 만들어내는 부조리한 파국을 희극적으로 그려낸 영화 <분노의 윤리학>은 그간 한국 영화에서는 흔히 볼 수 없었던 독특한 매력의 작품. 한국 영화 최고의 스태프와 배우들이 시나리오에 반해 먼저 손을 내밀게 만든 박명랑 감독의 재능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을 기대하게 만든다.

-<분노의 윤리학>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