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우

 

2,371관객 동원
 
잘 나가는 회계사 현우. ‘Finance계의 큰 손’이 되겠다는 의지를 안고 착실히 직장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잠 자는 시간을 쪼개 ‘데피가’ 앨범을 준비하는 등 여전히 힙합에 대한 열정을 이어가고 있기도 하다. ‘사바사바 하지 않고 실력으로 승부하겠다는 그 마인드가 힙합’이라는 그의 이야기는 ‘힙합’의 진정한 의미가 무엇인지를 다시 한 번 되새기게 한다.

-<투 올드 힙합>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잘 나가는 회계사 현우. ‘Finance계의 큰 손’이 되겠다는 의지를 안고 착실히 직장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잠 자는 시간을 쪼개 ‘데피가’ 앨범을 준비하는 등 여전히 힙합에 대한 열정을 이어가고 있기도 하다. ‘사바사바 하지 않고 실력으로 승부하겠다는 그 마인드가 힙합’이라는 그의 이야기는 ‘힙합’의 진정한 의미가 무엇인지를 다시 한 번 되새기게 한다.

-<투 올드 힙합>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