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 레인즈

Tony Rayns 

1,357관객 동원
 1948 출생
25년 전 한국과 처음 인연을 맺은 토니 레인즈(Tony Rayns)는 아시아 영화전문가, 평론가, 프로그래머로 잘 알려져 있다. 영국영화협회의 월간지 ''사이트 앤 사운드''의 평론가와 런던 국제영화제, 벤쿠버 국제영화제의 프로그래머로 활동하면서 다양한 한국영화들을 비롯해 많은 아시아 영화들을 국제무대에 알리는데 앞장섰으며, 1996년부터는 부산국제영화제의 고문을 맡아 활동하고 있다.

-<주리>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48 출생
25년 전 한국과 처음 인연을 맺은 토니 레인즈(Tony Rayns)는 아시아 영화전문가, 평론가, 프로그래머로 잘 알려져 있다. 영국영화협회의 월간지 ''사이트 앤 사운드''의 평론가와 런던 국제영화제, 벤쿠버 국제영화제의 프로그래머로 활동하면서 다양한 한국영화들을 비롯해 많은 아시아 영화들을 국제무대에 알리는데 앞장섰으며, 1996년부터는 부산국제영화제의 고문을 맡아 활동하고 있다.

-<주리>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